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 뉴올리언즈 수재민 돕기 나섰다

0

구호품에 실은 온정의 손길 

쌀과 라면, 김, 고추장, 된장 등 정성 전달

김원영 회장 “보여주기식 행사 아닌 도움되는 일에 솔선수범”

 

“구호 물품 싣고 뉴올리언즈로 달려가다”

 제 20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달라스 협의회(회장 김원영)가 허리케인 아이다와 니콜라스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뉴올리언즈 주 한인 사회를 돕기 위해 한걸음에 달려갔다.

지난 24일(금), 무려 500마일을 달려 뉴올리언즈 한인 연합 감리교회에 도착한 밴에는 쌀과 라면, 김, 고추장, 된장 등 구호 물품이 한가득 들어 있었다. 

이번 구호 물품은 뉴올리언즈 평통지회(지회장 박명국)와 뉴올리언즈 한인회(회장 이해권)의 요청을 받아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 사회복지분과(위원장 이정우)가 주도해 마련됐다.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의 김원영 회장은 “뉴올리언즈를 강타한 허리케인 아이다와 니콜라스의 피해가 여전히 극심하다. 특히 뉴올리언즈 지역 한인 동포들은 쌀, 라면 같은 한국 생필품을 구할 수 없어 이중고를 겪고 있는 상황이었다”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약 3000천 달러의 한국 생필품이 긴급히 마련돼 뉴올리언즈로 향했는데, 이날 구호 물품을 나누었던 뉴올리언즈 한인 연합 감리교회에는 소식을 듣고 찾아온 수재민들로 가득했다. 약 100여명이 넘는 한인 동포들이 찾아와 구호물품을 수령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정우 사회복지분과 위원장은 KTN 과의 전화 인터뷰를 통해 “재난 상황이었지만, 뉴올리언즈 한인 사회의 잘 정비된 연락망으로 구호 물품 배급 등이 질서 정연하게 잘 진행됐다. 앞으로 민주평통 달라스협의회가 타 지역 한인들을 돕는 봉사 활동을 어떻게 진행할 지에 대해 큰 배움을 받는 계기가 됐다”라고 밝혔다.

 

오는 8일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 출범식 개최

“조국  평화 통일의 당위성 적극 알리겠다”

 

한편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는 오는 8일(금), 출범 회의를 갖는다.

이날 행사는 달라스 파크 웨스트 호텔(1590 Lyndon B Johnson Fwy, Dallas, TX 75234)에서 오후 5시부터 열리며 위촉식과 출범 회의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새 자문위원들에게 위촉장 전수와 협의회 활동 방향 논의, 내년도 예정 사업 등에 대한 보고가 이뤄질 계획이다.

김원영 회장은 KTN과의 인터뷰를 통해 “실질적으로 동포사회에 도움이 되는 일을 하려고 한다. 보여주기식 사업은 의미가 없다. 동포 사회를 위해 민주 평통 달라스 협의회가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가를 고민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번 뉴올리언즈 한인 수재민 돕기처럼 동포 사회에서 응급하게 구조 요청이 올 때 달라스 협의회가 함께 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김원영 회장은 “이번 일은 사회복지분과에서 적극 추진했다. 이처럼 동포 사회를 돕는 일들을 적극 모색할 계획이며 달라스 한인회와 공조해서 할 수 있는 일에도 함께 할 생각이다”라고 전했다.

또한 김원영 회장은 제 20기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의 방향성으로 ‘평화 통일 추구’와’ 공공외교 확대’를 꼽았다.

김 회장은 “현재 남북 관계가 중대 전환점을 맞고 있다. 평화로 가느냐, 핵무기로 인해 영원한 핵의 공포를 겪느냐의 갈림길에 서 있는 것이다. 조국의 평화 통일의 당위성은 늘 강조해도 부족하다”라고 지적했다.

때문에 보수적인 텍사스에서의 민주 평통의 공공 외교 활동을 더욱 독려할 계획이라고 밝힌 김 회장은 “텍사스는 특히 보수적인 주이다. 북한 핵문제나 남북한 문제에 강하게 반응하는 분들이 있다. 그렇기 때문에 평화 통일의 당위성을 적극 설파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두번 다시 전쟁의 비극이 일어나서는 안된다고 강조한 김원영 회장은 “생채기 없이 평화 통일로 가능 것이 미국의 이익에도 부합되는 것임을 주류 사회에 알리고, 동포들을 대상으로한 교육에도 더욱 전념하겠다”라고 밝혔다.

제 20기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의 자문 위원들은 총 77명이다. 무엇보다 이번 달라스 위원들의 성비가 균등해 진 것이 특징으로 꼽힌다.

이에 대해 김원영 회장은 “여성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반영하면 좋겠다는 생각이다. 자라나는 한인 차세대 교육에 어머니 교육이 중요하다. 때문에 여성들이 평통 달라스 협의회의 반을 차지하는 것은 당연하다. 평통 달라스 협의회 지도부 구성도 예년보다 여성의 비율이 높아졌고, 10개의 각 분과 위원장도 여성의 비율이 커졌다”라고 밝혔다.

미주 한인 사회 돕기에 적극 나선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의 새로운 변화와 발전이 기대가 되고 있다.

 

박은영 기자 Ⓒ KTN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New

새글 美, 사회보장 연금 40년만에 최대폭 인상

SSA, 내년 연금 5.9% 올리기로소비자 물가 급등이 배경인플레이션 우려 속에 미국의 사회보장연금이 40년 만에 가장 큰 폭으로 오른다.연방 사회보장국(SSA)은 13일(수) 사… 더보기
New

새글 월남전 참전 전우회 10월 월례회 가져

북텍사스 월남전 참전 전우회(회장 강익세) 10월 월례회가 지난 8일(금) 오후 6시 해리하인즈에 위치한 수라식당 소연회실에서 열렸다.이날 월례회에는 총 34명의 회원(정회원 22… 더보기
New

새글 “건강한 여가 활동과 유용한 생활 지식을 한 곳에서”

여성 아카데미, 스마트폰 교실과 에어로빅 교실 등 다양한 수업 진행​달라스 한인 문화센터 내 여성 아카데미(원장 이형천)가 지역 한인 여성들의 여가 활동과 지식 습득, 친목 도모를… 더보기
New

새글 코로나 19 백신 접종 의무화 둘러싼 기싸움 점입가경(漸入佳境) 바이든에 또다시 반기 든 애봇

바이든 -100인 이상 사업장내 근로자에 대한 ‘백신 접종 의무화’ 명령애봇 지사-“개인에게 백신 강요할 수 없어…접종 강요시 1천 달러 벌금 부과”★ “접종여부 텍사스 주민의 자… 더보기
Hot

인기 사우스 웨스트 항공 대란 사태, 진짜 이유는?

포스트 팬데믹 시대 위한 정비된 항공 시스템 필요 자성, 다가오는 연말 시즌 대비해야…달라스 기반의 사우스 웨스트 항공사가 지난 주말부터 이번 주초(8일~11일)까지 3000편 이… 더보기
New

새글 제 20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달라스 협의회 본격 출범

해내자! “공공외교 첨병역할 ”제20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달라스 협의회(회장 김원영·사진)가 지난 8일(금) 출범 회의를 옴니 달라스 호텔 앳 파크 웨스트에서 개최하고 본격적인 … 더보기
New

새글 중남부연합회 정명훈 · 달라스 한인회 유석찬 회장 세계한인회총연합회 대의원에 선정

정명훈 회장, 중남부 연합회 정통성 지지하며 한 목소리 낸 미주 한인단체 회장들에게 감사 전해전 세계 500여 개 한인회들을 연합해 구심적 역할을 할 사단법인 세계한인회총연합회(회… 더보기
New

새글 제 31회 론스타 배 중남부 볼링대회 개최 … 2차 대회는 오는 11월 13일

경쾌한 스트라이크의 향연! “코로나 19 스트레스를 볼링으로 날려버리자”지난 9일(토), 달라스 볼링협회(회장 구본성)가 주최한 제 31회 론스타 바 중남부 볼링대회가 열렸다. 이… 더보기
New

새글 해외 백신 접종자도 한국 접종 확인서 발급 및 예방접종 시스템 등록 가능

​등록 후 재입국시 격리 면제서 필요 없어​한국 중앙방역대책본부가 지난 7일(목)부터 해외에서 코로나 19 예방 접종을 완료한 사람들에게도 예방접종 확인서를 발급하고, 한국 내 예… 더보기
New

새글 포트워스 한인회, 뇌출혈 투병 김지은 씨 돕기 후원금 전달

김백현 회장, 은혜 갚는다는 생각으로 동참 … 1천182달러 후원포트워스 한인회(회장 김백현)가 뇌출혈로 입원 중인 김지은 씨를 돕기 위해 마련한 후원금을 지난 13일(수) 남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