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대로 이어진 통일의 염원”

0
이날 평화통일 골든벨 대회에 총 26명의 학생과 학부모가 참가했다.
이날 평화통일 골든벨 대회에 총 26명의 학생과 학부모가 참가했다.
1등 진한결 학생에게 500달러 상금이 수여됐다.
1등 진한결 학생에게 500달러 상금이 수여됐다.

민주평통 달라스협의회 주최 ‘2022 달라스 평화 통일 골든벨’ 성료

진한결 학생 우승 … 아버지 진호상 씨도 성인 부문 우승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달라스 협의회(회장 김원영)가 주최한 ‘2022 달라스 평화 통일 골든벨 퀴즈대회’가 지난 11일(토), 오후 3시 파머스 브랜치에 위치한 더블트리 바이 힐튼 호텔에서 열렸다. 

3년 만에 대면으로 개최된 이번 퀴즈 대회에는 26명의 한인 학생과 학부모가 참가해 실력을 뽐냈다. 

평화 통일 골든벨 퀴즈대회는 자라나는 한인 청소년들에게 한국인의 정체성과 통일에 대한 관심, 이해를 높이고, 미래를 이끌어갈 리더 양성을 목적으로 매년 진행돼 왔으며, 지난 2년 동안에는 코로나 19 팬데믹으로 인해 온라인 대회로 열린 바 있다.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 김원영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우리의 자녀들이 미래에 훌륭한 인재로 자라나 모든 사람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데에 이 통일 골든벨 대회가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며 참가 학생들을 격려했다. 

또한 “자녀들이 통일 대한민국을 꿈꾸고 장차 통일된 조국을 이끌어 나갈 수 있는 자녀들로 성장시켜 달라”고 참가 학부모들에게 당부했다.

이정순 교육위원 역시 “오랜만에 이렇게 학생들을 만날 수 있어 정말 반갑고 좋다”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더욱 참여할 수 있도록 학부모들이 많이 격려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날 퀴즈 대회의 문제는 참가 신청자들에게 사전에 전달된 기출 문제를 위주로 OX 문제와 객관식, 주관식 문제가 출제됐으며, 영어와 한국어로 동시에 출제됐다.

치열한 접전 끝에 이날 골든벨 대회의 최종 우승은 어스틴 킬링 미들스쿨에 재학중인 진한결 학생(8학년)에게 돌아갔으며, 500달러의 상품권이 수여됐다. 

진한결 학생은 “여기까지 올라오게 돼 정말 기쁘고, 또 운이 정말 좋았던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아쉽게 2등을 차지한 박서연 학생(필립스 아카데미, 10학년)에게는 300달러의 상품권이, 3등을 차지한 해이즈 미들스쿨의 최지아 학생(8학년)에게는 200달러의 상품권이 수여됐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 눈길을 끈 것은 진한결 학생과 함께 대회에 참가한 아버지 진호상 씨 역시 성인 부문 1등을 차지하면서 부자가 나란히 우승을 거머쥔 것이다. 

진호상 씨는 “이번 대회에서 가장 좋았던 점은 통일 골든벨을 공부하면서 한결이와 나란히 앉아 왜 통일이 돼야 하는지에 대해 함께 이야기할 수 있는 기회가 돼서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 밖에도 성인 부문 2등과 3등은 박우람, 김정자 씨가 차지해 각각 200달러와 100달러 상당의 상품권을 수령했다.

이날 대회에서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는 1, 2위를 가리는 결선보다도 치열했던 3, 4위전이었다.

최종 3, 4위전에 오른 김바다 학생(코펠 웨스트 미들스쿨, 8학년)과 최지아 학생은 무려 23개의 문제를 풀면서 최종 순위를 가렸는데, 최지아 학생이 최종 3위로 결정된 후 참가자 모두가 박수를 보내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퀴즈 대회 중간 중간에 김바다 학생의 힙합 댄스와 김단 학생의 바이올린 연주 등 특별 장기자랑 순서도 진행돼 참가자들의 환호를 받았다.                           

 

[ 2022 평화 통일 골든벨 수상자 ]

학생 부문

★1등: 진한결  ★2등: 박서연

★3등: 최지아

★장려상: 김바다, 김단, 최필립

성인 부문

★1등: 진호상 ★2등: 박우람

★3등: 김정자


신한나  기자  ©  KTN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Hot

인기 연방 대법원, 결국 낙태권 파기 누구를 위한 결정인가?

태아의 생명 보호 VS. 여성의 자기 결정권 ‘격돌’텍사스, 강력한 반낙태법 적극 시행 예고결국 연방대법원이 여성의 낙태를 헌법상 권리로 인정한 ‘로 대(對) 웨이드’ 판결(197… 더보기
Hot

인기 DFW 한인 사회 위한 “최초 타운홀 미팅 열렸다”

주류 사회 리더들 한 자리에 … 한인들 참여 저조에 자성의 목소리도한인 사회 안전을 위한 타운홀 미팅이 지난 23일(목) 오후 6시 캐롤튼에 위치한 그랜드 럭스 홀에서 열렸다.이번… 더보기
Hot

인기 [‘스러진 아메리칸 드림’] 53명의 사망자 발생한 샌안토니오 트레일러 참사

그렉 애봇 주지사, “미-멕시코 국경 트럭 단속 재개한다” 방침 밝혀온두라스에 살던 알레한드로 미겔 안디노(23)와 마르지에 타마라 파스(24)는 각각 마케팅과 경제학을 전공했다.… 더보기

“임대 구제 프로그램도 JP코트 웹사이트에서 도움 받으세요”

파워 인터뷰_ 덴튼 카운티 JP 코트, 크리스 로페즈 판사텍사스 주에서는 주민들이 소액 청구나 민사 소송, 퇴거 등 소소한 문제들이 발생했을 때 효율적으로 이를 해결하고 도움을 받… 더보기

“숭고하고 거룩한 참전용사들의 희생에 감사드립니다”

달라스한인회, 72주년 6.25 전쟁 기념식 엄수제72주년 6·25전쟁 기념식, ‘지켜온 자유, 지켜갈 자유’ 행사가 지난 25일(토) 오전 11시 달라스한인문화센터 아트홀에서 엄… 더보기

[동포인터뷰] 6.25 참전용사 손이재, 손재순 부부

“전쟁의 상흔 속에서 맺어진 인연, 다음 생에서도 이어지길 바랍니다”한국 전쟁에 참전했던 20대의 젊은 군인은 이제 90대 중반이 됐다. 전쟁의 포화 속에 부상을 입은 군인들을 따… 더보기

미주한인회 중남부연합회, 뉴올리언즈 6.25전쟁 기념식 참석

중남부연합회 소속 회장단외 참전용사 등 약 200여명 참석뉴올리언즈한인회(회장 이해권)가 주최한 6.25전쟁 기념식이 지난 26일(일), 뉴올리언스참전용사회관에서 열렸다.이날 행사… 더보기

백악관·미 보건복지부 “5세 미만 코로나19 백신 미디어 설명회” 개최

백악관과 미 보건복지부 관계자들이 생후 6개월부터 5세 미만 어린이용 코로나19 백신 인증에 대한 설명회를 지난달 29일 줌(Zoom)을 통해 가졌다.해당 행사는 미 보건복지부의 … 더보기

“사업체와 법률은 불가분의 관계”

주달라스영사출장소, 한인소상공인들 위한 무료 법률 세미나 개최주달라스영사출장소(소장 김명준)가 지난 24일(금) 한인소상공인들을 위한 무료 법률 세미나를 개최했다.이날 세미나 강사… 더보기
Hot

인기 [Photo News] 한인동포 샤넬 김 씨, 세 번째 홀인원 기록

한인동포 샤넬 김 씨(사진 오른쪽에서 두 번째)가 지난달 16일 인디언 크릭 골프장(Indian Creek Golf Club) 레이크 코스 110야드 15번 홀(파3)에서 생애 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