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라스 코리아타운 지정 ‘본격시동’

0
로열 레인에 한글이 표기된 새 도로 표지판이 설치됐다.
로열 레인에 한글이 표기된 새 도로 표지판이 설치됐다.
오마르 나바에즈 달라스 부시장
오마르 나바에즈 달라스 부시장
해리 하인즈와 로얄 레인이 만나는 지점에서 루나 레인까지의 직선도로 약 2.5마일 구간을코리아 타운으로 공식지정하자는 움직임이 일고 있다.
해리 하인즈와 로얄 레인이 만나는 지점에서 루나 레인까지의 직선도로 약 2.5마일 구간을코리아 타운으로 공식지정하자는 움직임이 일고 있다.

달라스 시 주최, 한영 표기 도로표지판 설치식 개최

 

달라스 해리 하인즈 블루버드(Harry Hines Blvd)와 로열 레인(Royal Ln) 지역을 공식적인 코리아타운(Korea Town)으로 지정하자는 달라스 한인 사회의 오랜 소망이 첫 열매를 맺었다.

지난 13일(금) 해리 하인즈와 로열 레인 교차로에 한글이 표기된 도로 표지판 설치 행사가 영동회관 앞 주차장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달라스 시가 주최했으며 달라스 한인상공회의소(회장 이상윤)가 주관했다.

행사에 참석한 오마르 나바에즈 달라스 부시장은 “한영 표기 도로 표지판 설치는 달라스 한인 커뮤니티의 노력과 희생의 결과”라고 밝혔다.

달라스 한인 커뮤니티가 달라스 시에 끼친 영향력을 높이 평가한 나바에즈 부시장은 “오늘이 첫 걸음이다. 코리아타운 지정을 받기 위한 그간의 노력이 이제는 때가 됐다고 말하고 있다. 이곳의 도로 표지판에 한글이 추가됨으로써 변화의 첫번째 단추를 뀄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달라스 시는 해리 하인즈와 로얄 레인이 만나는 지점에서 루나 레인까지의 직선도로 약 2.5마일 구간에 로열 레인과 해리 하인즈 블루버드  // 로열 레인과 뉴커크 스트리트(Newkirk Street)에 한글이 들어간 새 도로 표지판을 설치했다.

이날 행사에는 달라스 한인회 유성주 회장 및 임원진, 민주평통 달라스협의회 김원영 회장,  달라스 한인상공회의소 이상윤 회장 등 임원진, 주달라스 영사출장소 김명준 소장, 달라스 장애인 체육회 장덕환 회장, 오마르 나바에즈 달라스 부시장, 티나 유 텍사스주 항소심 형사법원 판사, 라파엘 안치아(Rafael Anchia.) 주 하원의원, 등 주요인사 및 한인 동포 약 70여명이 참석했다.

 

◈ 첫발 내딛은 코리아타운 지정 움직임

한글 표기 새 도로 표지판 설치 행사가 열리기까지 달라스한인상공회의소의 노력이 컸다.

달라스한인상공회의소는 지난해(2022년) 2월, 코리아타운 지명추진위원회(위원장 존 리)를 발족했다. 달라스한인상공회의소는 이날 행사에서 오마르 나바에즈 달라스 부시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감사패를 전달한 김현겸 전임 회장(제29대&제30대 역임)은 “코리아타운 공식지정은 주류사회에 한인 위상을 높이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전 회장은 “이곳에서 열심히 생업을 이어가고 있는 수많은 한인 소상공인들과 한인 사회가 코리아 타운의 주인공이다. 우리 모두의 자랑으로 남을 수 있도록 코리아타운 지정이라는 최종 결실을 만들어 내기 위해 동포사회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존 리 위원장(제27대 달라스한인상공회의소 회장 역임)도 “이번 행사는 달라스 시가 코리아타운 지정 움직임에 대한 지지를 처음으로 보여준 것” 이라고 밝혔다.

한영 표기 도로표지판 설치는 달라스 시가 코리아타운 지정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는 반증이라고 밝힌 존 리 위원장은 “시 내부에서 해당 지정건에 대한 결정이 거의 내려진 것으로 생각된다”라고 전했다.

존 리 위원장은 “달라스 시의 코리아타운 지정이 완료되면 앞으로 635고속도로(LBJ)에서 루나 레인을 나오는 출구(EXIT)와 I-35에서 로열 레인으로 나오는 출구 표지판에 ‘코리아타운’ 표기를 하는 것에 대한 결의안(Resolution)을 텍사스 주의회에 요청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달라스 시가 코리아타운 지정을 최종 승인한다면 이는 텍사스에서 최초이며 전미에서 시 정부가 인정한 3번째 사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존 리 위원장은 “이번 행사로 인해 모든 사람들이 코리아타운 지정의 중요성을 알게 됐다. 달라스 한인 상권을 더 좋게 발전시켜야 이곳이 살아난다. 달라스는 미국에서 7번째로 큰 도시로 이곳에 공식적인 코리아타운이 만들어진다면 미주 한인사회가 다시 한번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오마르 나바에즈 달라스 부시장은 KTN과의 인터뷰를 통해 “오늘의 행사로 인해 달라스 시에 한인 사회를 보여준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특히 미주 한인의 날이었던 13일(금)에 이뤄진 이번 행사와 관련해 나바에즈 부시장은 “의미 있는 날에 정말 뜻깊은 행사가 열렸다”고 밝혔다. 

그는 “열악하던 로열 레인과 해리 하인즈 지역에서 달라스 한인 사회가 보여준 수십년 간의 노력과 헌신이 이 곳을 새롭게 탄생시켰다”며 “코리아타운 지정과 관련한 한인 사회의 노력을 전적으로 지지한다”라고 밝혔다.

 

◈ 한인1세대 비즈니스 원로들, 지지와 축하 보내

달라스 코리아타운 지정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져 가고 있는 가운데 해리하인즈 및 로열 레인 상권에 위치한 한인 비즈니스 원로들도 지지와 축하를 보냈다. 

미 주류사회에서 주목하는 기업인 삼문그룹(Sam Moon Group)의 문대동 회장은 그룹의 전신인 삼문 트레이딩 무역 회사를 언급하며 “한인 이민 1세대들의 피와 땀이 어린 곳이 바로 달라스 한인 상권”이라고 밝혔다.

문 회장은 “1984년 삼문이 이곳에 들어설 때만 하더라도 비즈니스 상권이 제대로 형성되지 않았던 때”라며 “삼문을 시작으로 한인들이 운영하는 도소매 무역업이 이곳에 들어와 활성화됐고, 여러 아시아 인종이 유입되며 지역 상권에 붐이 일었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와 관련해 문 회장은 “지금은 이곳의 공식적인 명칭이 아시안 트레이드 디스트릭(Asian Trade District)이지만 분명한 것은 그 출발은 바로 우리 한인들”이라고 강조했다.

코리아타운의 공식 지정을 누구보다도 바란다고 밝힌 문회장은 “변하지 않아야 하는 것은 열심히 일하는 우리 한인 소상공인들의 모습”이라고 당부했다.

또다른 1세대 한인 비즈니스맨인 장덕환 회장(달라스장애인체육회) 역시 “아무것도 없었던 썰렁했던 이곳에서 우리 한인들이 자리를 잡아갔다. 해리 하인즈와 로얄 레인 일대가 무역 도매업에 특화된 장소로 커진 것은 한인들의 노고 때문이다. 이번 행사로 이를 인정받은 것 같아 울컥했다” 소감을 전했다.

많은 한인 동포들은 달라스 한인 상권이 코리아타운으로 지정되면 한인 사회의 기여를 강조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하루빨리 공식 지정이 이뤄지기를 촉구했다.           박은영 기자 © KTN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Hot

인기 자랑스러운 미주 한인의 역사 제120주년 ‘미주한인의 날’

달라스 한인회, 미주총연 등 미주한인의 날 기념 행사 개최바이든 대통령 “미국의 성장, 번영 도운 한인들에 감사” 성명서 발표미주 한인 이민 120년의 역사를 기념하는 ‘미주한인의… 더보기
Now

현재 달라스 코리아타운 지정 ‘본격시동’

달라스 시 주최, 한영 표기 도로표지판 설치식 개최달라스 해리 하인즈 블루버드(Harry Hines Blvd)와 로열 레인(Royal Ln) 지역을 공식적인 코리아타운(Korea … 더보기

민주평통 최광철 미주 부의장 직무 정지 후 “시끌”

휴스턴 박요한 회장 미주부의장 직무대행, 달라스 김원영 회장 “평통 사무처장 직권남용에 의한 권리 행사 방해죄로 고발할 계획”대통령 직속기관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이하 민주평통) … 더보기

미주총연, 텍사스 주청사에서 미주한인의 날 기념식 개최

정명훈 회장 “애봇 주지사, 텍사스 한인사회 위한 선언서 준비 중” 밝혀제29대 미주한인회총연합회(이하 미주총연, 회장 정명훈)가 지난 12일(목) 제120주년 미주한인의 날 기념… 더보기
Hot

인기 [달라스 동네 친구 추신수, 커리어 첫 우승 비하인드 스토리] “KBO 최초 기록 세운 것에 뜻깊어”

추신수 선수가 속한 SSG랜더스는 창단한 지 2년여 만에 정규리그 개막부터 한 번도 1위를 놓치지 않는 ‘와이어 투 와이어’ 정규시즌 우승을 차지하면서 한국시리즈마저 석권하는 KB… 더보기

코펠시 전영주 시의원, “또 한 번의 승리 다짐한다”

지난 18일(화), 재선 위한 5월 코펠 시의회 선거 후보 등록 마쳐지난 2020년 12월 코펠 시 최초로 한인계 시의원으로 당선된 전영주 시의원(제5지역구)이 재선을 위한 도전에… 더보기

NAKS, 제3회 한국어 능력 평가 시행 오는 3월 24일~26일 실시

재미한국학교협의회(총회장 추성희)는 2023년 3월 24일~26일 사이에 미국 전역에 있는 한국학교 5-12학년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제3회 NAKS 한국어 능력 평가(이하 NKT… 더보기

주달라스 영사 출장소 ‘외교부 장관표창 전수식’ 개최

주달라스 영사 출장소(출장소장 김명준)이 지난 15일(수) 오전 10시에 2022년 외교부 장관표창 전수식을 개최했다.이날 전수식에서 △ 포트워스 경찰국에서 14년간 재직하며 지역… 더보기
Hot

인기 美 인플레 둔화, 드디어 ‘신호탄’ 쐈다

12월 미 물가 6.5% 상승, 14개월만의 최소폭인플레 압력 감소, 금리 인상 속도 조절 기대감40년만에 최고치를 찍은 미국의 인플레이션 압력이 둔화 조짐을 보이고 있다.12일(… 더보기
Hot

인기 성영준 시의원, “캐롤튼 시장 선거 출마”

“텍사스 첫 한인계 시의원이라는 유산, 이제 첫 한인계 시장으로 이어갈 것”텍사스에서 한인계 첫 시의원으로 당선되는 역사를 세웠던 캐롤튼 시의 성영준 시의원이 다시 한번 정치 인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