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뉴스

'보수 일색' 미 연방대법원, 낙태권 제한으로 기울어

연방대법원이 어제(1일) 여성의 낙태권을 제한하는 쪽으로 확연히 기울어진 경향을 드러냈습니다.이날 연방 대법원에서 2시간 가량 열린 변론의 핵심 쟁점은 ‘임신15주 이후의 낙태’를… 더보기

미 고교서 15세 학생이 총기 난사…재학생 3명 사망

어제(30일) 오후 1시께 미시간주 한 고등학교에서 15세 학생이 총을 난사해 학생 3명이 숨지고, 8명이 다쳤습니다.미시간주 옥스퍼드 고등학교에서 발생한 이번 총격으로 14세와 … 더보기

화이자, 미국 FDA에 16~17세 부스터샷 승인 신청

제약사 화이자가 식품의약국(FDA)에16~17세 청소년들에 대한코로나 19 백신 부스터샷 승인을 신청했습니다.앨버트 불라 화이자 최고경영자(CEO)는 어제, 자신의 트위터에 "16… 더보기

파월 테이퍼링 가속 시사에 미국 금리인상 전망 늘어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 의장이 인플레이션에 대응해 자산매입 축소, 이른바 '테이퍼링' 진행 속도를 높일 가능성을 시사했습니다.어제, 파월 연준 의장은 의회에 나와 지난 달부터 시작… 더보기

미 FDA 자문위, 머크 ‘먹는 코로나 치료제’ 승인 권고…13대 10 표결

식품의약국(FDA) 자문 위원회가어제(30일) 제약사 머크의 코로나19치료제를 승인하도록 권고했습니다.FDA자문 기구인 항균제 자문위원회(ADAC)는 표결을 거쳐 먹는 알약인 머크… 더보기

오미크론 확산에 CDC 부스터샷 권고 격상… “모든 성인 맞아야”

새 변이인 '오미크론'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어제, 모든 미국 성인이 부스터샷을 맞아야 한다고 권고를 격상했습니다.CDC는 이에 따라 화이자 또는 모더… 더보기

미 항공사 "오미크론 영향 주시, 남아프리카 운항 일정 유지"

조 바이든 정부가 코로나 19 새 변이인 오미크론 발생지인 남아프리카 지역에 대한 여행제한 조치를 내린 가운데 남아프리카 직항 노선을 운행하는 항공사들은 당분간 항공편 축소 없이,… 더보기

미 법원, 바이든 백신 의무화 또 제동…이번엔 보건 종사자

연방 법원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의무화하려는 바이든 행정부의 행정명령에 또 한 번 제동을 걸었습니다.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소재 연방지방법원은 어제, 연방 보건복지부 산하 건강보… 더보기

바이든, 삼성 등과 '쇼핑시즌' 물류 논의…"희망을 품게 됐다"

조 바이든 대통령이 어제,주요 소매업체 및 소비재 생산기업 등의 최고경영자들을 만났습니다.바이든 대통령은 연말 쇼핑 대목을 맞아 코로나19팬데믹으로 야기된 물류난이 조금이나마 해소… 더보기

美 뉴욕주, 오미크론 변이 확산 대비 비상사태 선포

뉴욕주가 지난 27일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가 확산할 가능성에 대비해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최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퍼지기 시작한 오미크론 변이와 관련해 비상사태를 선포한 주는… 더보기
FreeCurrencyRat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