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뉴스

'팬데믹 의한 대이동 없었다'…인구이동 73년만에 최저 기록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많은 이들이 도심을 탈출할 것이라는 예상과는 달리 실제 인구 이동은 70여년 내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연방 인구조사국이 최근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코로나19 … 더보기

미국서 100만명 이상 코로나 완치 후에도 후각 회복 못했다

미국에서 코로나19에 걸렸다가 완치된 후에도 후각을 회복하지 못한 사람이100만 명이 넘는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최근 워싱턴대 의대 연구팀은 의학협회 학술지'JAMA이비인후과… 더보기

바이든 “베이징 동계올림픽 외교적 보이콧 검토”

미국과 중국이 정상회담 사흘 만에 베이징 동계올림픽 '외교 보이콧' 문제로 다시 '외나무 다리' 위에 섰습니다.조 바이든 대통령은 어제, 백악관에서 열린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 더보기

“코로나에 마약까지”…美, 약물 과다복용 사망자 역대 최고

코로나19팬데믹 기간 동안10만명 이상의 미국인이 약물 과다복용으로 숨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이는 미국에서 기록된 약물로 인한 연간 사망자 수 중 가장 높은 수치입니다.질병통제예방… 더보기

머스크 ‘트윗 입방정’으로 2000억원 손해배상 소송 당해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자신이 날린 트윗으로 인해1억 6천만달러가 넘는 손해배상 소송을 당했습니다.유명 투자은행인JP모건은 최근 머스크의 트윗이 계약 위반에 해당… 더보기

추수감사절 대이동 인파, 팬데믹 이전 수준 회복

연방 교통 안전청 TSA는 어제 다음주 추수감사절 연휴 기간 항공편을 이용한 여행객 수가 팬데믹 이전인2019년 수준에 도달할 전망이라고 밝혔습니다.TSA는 어제부터 이미 추수감사… 더보기

바이든 '유가 잡기' 총력전... 美정유사 불공정 조사, 한중일엔 "비축유 방출"

조 바이든 대통령이 날로 치솟는 기름값을 잡기 위해 결국 칼을 빼 들었습니다.안에서는 규제 당국을 향해 ‘에너지 기업의 불공정 거래 의혹 조사’를 촉구하고, 밖으로는 동맹국뿐 아니… 더보기

미 10월 소매판매 1.7%↑…인플레에도 3개월 연속 증가

미국의 소비자들이 인플레이션 우려에도 지갑을 활짝 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연방 상무부는 10월 소매 판매가 전월보다 1.7% 증가했다고 어제 밝혔습니다.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더보기

파우치 "코로나, 내년 美서 토착병 될 수 있어…부스터샷이 핵심"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어제, 내년이면 미국에서 코로나19가 팬데믹이 아닌 토착병(endemic)이 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파우치 소장은 온라… 더보기

화이자, FDA에 코로나 치료 알약 긴급승인 신청...연내 승인 기대

제약사 화이자가 어제(16일) 식품의약국(FDA)에 코로나19 치료제에 대한 긴급사용 승인을 신청했다고 밝혔습니다.'팍스로비드'라는 이름의 이 코로나19 치료제는 알약 형태의 경구… 더보기


 

FreeCurrencyRat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