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뉴스

與후보 주말 확정…명측 "文 57% 넘겠다", 낙측 "결선가자"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레이스의 결승선을 앞두고 양강 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와 이낙연 전 대표가 이번 주말 마지막 승부를 펼칩니다.경기와 서울 경선, 그리고 '3차 선거인단'까지 … 더보기

국힘 본경선에 윤석열·홍준표·유승민·원희룡 진출

국민의힘의 대선후보 경선이 4파전으로 재편됐습니다. 선두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홍준표 의원, 유승민 전 의원이 무난히 4강 문턱을 넘었고, 마지막 1장의 티켓은 원희룡 전 제… 더보기

野, 내일 대선 경선 4강 확정

국민의힘 경선 본선에 진출하는 후보가 8일, 4명으로 압축됩니다. '본선 버스' 4자리 중 3자리는 이미 주인을 찾은 것으로 보입니다. 각종 여론 조사 결과'2강 1중'의 구도가 … 더보기

국민의힘, 내일부터 '대장동 특검촉구' 국회 천막 투쟁 시작

국민의힘이 8일부터 국회에서 대장동 개발 의혹 특검을 관철하기 위한 '천막 투쟁'을 시작합니다. 7일 당 사무처에 따르면 국민의힘은 8일에서 21일 국회 본관 앞 계단에서 '특검 … 더보기

국민의 힘 박수영 의원, "50억 클럽...권순일 박영수 곽상도 김수남 최재경 홍모"

국민의힘 박수영 의원은 6일 "정영학 회계사 녹취록에 언급된 50억 약속그룹에 포함된 이들의 실명”을 밝혔습니다. '50억 클럽'은 대장동 사업 투자사인 화천대유로부터 거액을 이미… 더보기

공수처, '제보 사주' 의혹 박지원 국정원장 수사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6일 '고발 사주' 의혹 사건의 제보를 사전에 모의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을 입건하고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공수처는 국민의힘 윤석열 캠프 측… 더보기

결선 어려워진 이낙연, '대장동 공세' 수위 놓고 진퇴양난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결선행이 사실상 어려워진 이낙연 전 대표가 이재명 지사를 향한 대장동 의혹 공세 수위를 놓고 진퇴양난의 고민에 빠졌습니다. 이 전 대표는 경선이 사실상 마무… 더보기

청와대, 대장동 파문에 첫 입장..."엄중히 지켜보고 있다"

청와대는 5일, 대장동 개발 사업과 관련한 여러 의혹을 엄중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야당에서 대장동 개발 비리 의혹에 문 대통령이 침묵하고 있다고 주… 더보기

대장동 개발 로비 특혜 의혹 사건의 핵심인물 유동규 구속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혹 사건의 핵심인물인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이 3일 구속됐습니다. 대장동 사건과 관련한 첫 구속 사례로 지난달29일 동시다발로 대규모 압수수… 더보기

대장동 블랙홀 빠지는 대선정국

대장동 개발특혜 의혹이 대선정국의 '블랙홀'로 떠올랐습니다. 대권주자들의 정책 대결은 실종됐고, 불과 한 달 전까지 정국을 달궜던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고발사주 의혹도 여론의 관심… 더보기
FreeCurrencyRat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