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입국 아동들 '버스에서 생활'...인권 단체들 "결코 용납할 수 없는 일"

0
10대 밀입국 아동들이 장시간 버스에서 생활하는 것으로 알려져 큰 우려를 사고 있다. (사진 출처: NBC 5)
10대 밀입국 아동들이 장시간 버스에서 생활하는 것으로 알려져 큰 우려를 사고 있다. (사진 출처: NBC 5)

달라스에 도착한 10대 밀입국 아동들의 임시 보호시설에 입소하지 못하고 장시간 버스에서 생활하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큰 우려를 사고 있습니다. 인권 단체들은 연방 정부의 달라스(Dallas)의 캐이 배일리 헛치슨 컨벤션 센터(Kay Bailey Hutchison Convention Center)의 운영에 반발했습니다. 소피아 씽 기자입니다.

 

<기자> 연방 보건복지국(HHS)은 10대 밀입국 청소년들이 친척이나 후원자와의 만남을 기다리는 동안 신원 검증 절차를 밟으며 지낼 임시 장소로 활용하기 위해 달라스 케이 베일리 헛친스 컨벤션 센터를 임대했습니다. 그러나 지난 14일 밀입국 청소년들이 도착후 센터 보호 시설에 들어가지 못하고, 버스에서 밤을 보내는 등 장시간 머물렀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재 신원 검증 절차를 밟은 밀입국 청소년들의 가족을 대표하는 하임 바스퀘즈(Haim Vasquez) 변호사는 이같은 사실을 지적하며, 해당 청소년들이 밀입국자 수용 시설에서 오래 지낸 적은 있어도 버스에서 지낸적은 없다면서 이같은 상황을 비판했습니다. 

 

인권 옹호 운동가 르네 마르티네즈(Rene Martinez)도, 컨벤션 센터의 임시 보호 시설 환경에 대한 얘기와 이번에 드러난 버스 관련 문제는 차원이 다른 얘기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그는 아동들을 버스에서 지내게 하는 것은 결코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며, HHS의 변화를 촉구했습니다. 

 

이에 하비에르 베세라(Xavier Beccera) 연방 보건복지(HHS) 장관도 이번 버스 문제에 대해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고 밝히며 이번 일의 진상 파악을 위해 신속히 조사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또한 연방 정부의 해당 센터 임대 기간이 다음 달(6월) 2일까지인 가운데 남부 국경을 넘는 밀입국 아동의 급증에 더 나은 대처를 위해 거주 장소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달라스 DKnet 뉴스 소피아 씽입니다.

 

 

 

코로나 19  예방 생활수칙 (CDC제공)

  

  • CDC는 백신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팬데믹 이전에 했던 활동들을 재개할 수 있다고 권고하고 있습니다. 
  • 백신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지역 사업체나 직장의 일반 지침을 포함하여 연방, 주, 지역, 부족 또는 자치령의 법률, 규칙 및 규정이 요구하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마스크 착용이나 6피트 거리두기를 하지 않고 활동을 재개할 수 있습니다.
  • 다만 미국으로 들어오거나 미국 내를 이동하거나 미국에서 출발하는 비행기, 버스, 기차, 기타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할 때 그리고 공항, 역 등 교통 허브에서는 마스크 착용이 필수입니다. 
  • 미국에 도착하는 백신 접종을 완전히 완료한 국제 여행객도 여전히 비행기 탑승 전 3일 내에 검사를 받아야 하며(또는 COVID-19에서 회복된 지 3개월이 지나지 않았음을 증명하는 문서 제시) 여행 후에도 여전히 3-5일 이내에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alkor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브라질 코로나 사망자 50만명 넘어

브라질의코로나19사망자가50만명을넘으면서민심이들끓고있습니다.지난주말수도브라질리아와최대도시상파울로,리우데자네이루,살바도르등주요도시에선시민수천명이코로나19감염위험을뚫고거리로나와정부를규… 더보기

이란 핵합 복원 협상 기약 없이 중단

지난4월시작한이란핵합의복원협상이20일기약없이중단됐습니다.강경보수성향의세예드에브라힘라이시가새이란대통령으로당선된지하루만입니다.라이시가정식으로취임하는8월전까지협상이제대로이뤄질지미지수라는… 더보기

텍사스 5월 일자리 3만여 개 증가… 회복세에는 코로나 19 백신 접종 관건

텍사스(Texas)의 경기 회복세가 고르지는 않지만 꾸준히 지속되고 있습니다.다만 코로나 19 백신 접종 속도 둔화와 감염력이 강한 델타 변이 바이러스 확산이 변수가 될 것으로 보… 더보기

권익위 "국민의힘 일부 '개인정보제공동의서' 제출하지 않아...조사 착수 못해"

부동산투기의혹전수조사를국민권익위원회에의뢰한국민의힘소속국회의원일부가'개인정보제공동의서'를제출하지않아아직관련조사에착수하지못했다고권익위가밝혔습니다.권익위는21일정부서울청사에서열린브리핑에… 더보기

"여행객 넘치는데 승무원이 부족"...아메리칸 항공 수백 편 결항

코로나19로 위축됐던 항공 여행 수요가 회복되고 있지만, 북텍사스내 사우스 웨스트와 아메리칸 항공사를 비롯해, 미국내 항공사들이 운영 정상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박은영 기자… 더보기

첫 연방 국경일 된 준틴스 맞은 주말, 시민 걷기 행사 진행

텍사스 노예 해방일인 Juneteenth Day(6월 19일)가 올해는 연방 국경일로 지정돼 처음으로 미 전역에서 경축됐습니다. 지난 19일, 포트 워스(Fort Worth)에선 … 더보기

애봇 주지사, 주 의회 관련 예산안에 거부권 행사

그렉 애봇(Greg Abbott) 주지사가 민주당의 의사당 퇴장 강행으로 투표법이 사장된 후 주 의회 관련 주 예산안에 대해 거부권을 행사했습니다.지난 달(5월) 말 주 의회 종료… 더보기

네브라스카 주 정부, 텍사스 국경 안전 지원 위해 주 경찰 병력 파견 결정

네브라스카(Nebraska) 주가 텍사스(Texas) 남부 국경 지대 순찰 활동 지원을 위해 이달 말경 20여명의 주 경찰 병력을 파견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지난 토요일(19일) … 더보기

달라스 20대 여성, 7세 딸 살해…1급 살인 혐의로 기소

사우스 달라스(South Dallas)의 20대 여성이 일곱 살 난 딸을 살해해 캐피탈 머더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지난 주 목요일(17일) 오후 스물 세 살의 트로이쉐이 홀(Tro… 더보기

문재인, 최연소·대학생 비서관 발탁

문재인대통령이21일,임기내사실상마지막비서관인사에서20대·0선의새인물들을파격발탁했습니다.이날문대통령은청와대청년비서관에1996년생,올해25살의박성민전더불어민주당최고위원을발탁했습니다.역… 더보기
FreeCurrencyRat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