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솟는 북텍사스 집값, 사는 것보다 임대가 낫다?

0

주택 구입 비용이 크게 상승하면서 북텍사스(North Texas)에선 집을 구매하기보다 임대하는 편이 비용이 덜 드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신한나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 19 팬데믹으로 인한 여러 요인으로 주택 구입 비용이 크게 상승했습니다. 부동산 중개업체 레드핀(Redfin)의 작년 연말 조사에 따르면 주택 구매를 원한 5명 중 약 2명이 인플레이션 때문에 집 구매 계획을 취소하거나 연기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일부 전문가들은 올해도 집값이 계속 오르겠지만 작년처럼 폭발적으로 가격이 상승하진 않을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다만 주택 대출을 위한 비용은 더 들게 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팬데믹 여파로 가파른 감소세를 보인 이후 계속 상승세를 탄 모기지 이자율은 현재 가장 높은 수준에 이르렀습니다. 모기지 대출은행협회(MBA)는 올해 말까지 전반적으로 이자율이 약 0.9% 오를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한 예로 20% 인하된 30년 고정 이율 모기지 대출을 이용해 35만여달러의 중간 가격 주택을 구매했다면 모기지 원금 상환금이 이전의 1213달러에서 1356달러로 증액되면서 매달 143달러를 더 내야 합니다. 즉 매달 143달러를 30년간 추가 상환한다면 주택 구매 이자로 총 5만 1480달러를 더 부담하게 되는 것입니다.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새해 들어 주택을 사야 할지 또는 임대를 해야 할지 결정을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한편 북텍사스의 평균 임대료도 낮은 수준이 아닙니다. 작년 10월 임대 아파트 중개사이트 apaertmentlist.com은 달라스의 방 두 개짜리 아파트월 평균 임대료를 2320달러로 제시했습니다. 

 

부동산 데이터회사 아톰데이터 솔루션스(ATTOM Data Solutions)의 새 보고서에 따르면, 해리스 카운티나 베어 카운티(Bexar County)는 집을 구매하는 것이 나은 반면 트래비스 카운티는 집을 임대하는 것이 더 경제적 선택이 될 것이라고 조언했습니다. 또한 북텍사스의 달라스, 태런, 콜린, 덴튼 카운티 등도 임대가 집구매보다 더 나은 선택이 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달라스 DKnet 뉴스 신한나입니다.

 

 

 

코로나 19  예방 생활수칙 (CDC제공)

    

  • CDC는 코로나19 전염률이 높은 지역에서는 백신 접종을 마친 사람도 실내외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를 착용할 것을 권고하고 있습니다.
  • CDC는 예방접종 상태와 상관없이 모든 교사, 직원, 학생 및 학교 방문객에게 실내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고 있습니다. 
  • 코로나 19가 의심되거나 확진자와 접촉한 사람은 3-5일 이내에 검사를 실시하고 14일 또는 음성 검사 결과를 받을 때까지 마스크를 착용할 것을 권고하고 있습니다.
  • 무증상 감염자의 경우에는 5일간 격리를 권고하고 있으며, 격리 기간이 끝난 뒤에도 추가로 5일간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 백신 미접종자와 접종 완료 후 6개월이 지난 사람도 확진자 접촉 후 5일간 격리한 뒤 추가로 5일간 마스크를 써야 하고 격리할 수 없는 상황이면 10일간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 미국으로 들어오거나 미국 내를 이동하거나 미국에서 출발하는 비행기, 버스, 기차, 기타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할 때 그리고 공항, 역 등 교통 허브에서는 마스크 착용이 필수입니다. 
  • 미국행 항공편에 탑승하기 전 1일 이내에 (백신 접종 상태와 관계없이) COVID-19 바이러스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비행기 탑승 전에 항공사에 음성 확인서를 제시해야 합니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alkor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텍사스 연방 지법, 바이든 백신 의무화에 제동…이번엔 연방공무원

조 바이든 행정부가 추진 중인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무화 정책이 텍사스에서도 제동이 걸렸습니다.어제(21일), 텍사스 연방남부지방법원는 연방직원 단체와 노동조합 등이 제기한 코로… 더보기

텍사스 지난해 12월 5만개 일자리 추가... 오미크론 확산으로 일자리 증가 속도 주춤

텍사스가 지난 달(12월), 5만 개의 비농업 일자리를 추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이같은 수치는 지난 해8월 이후 가장 적은 증가폭입니다. 직전 달인11월 텍사스는 8만 6천5백개… 더보기

덴튼, 산업용 부동산 개발지로 각광

덴튼 지역의 산업용 부동산 개발이 호황을 맞고 있습니다.달라스 기반의 부동산 개발 회사인 빌링슬리 컴퍼니(Billingsley Co.)가 덴튼에 두개의 큰 상업용 건물 개발을 시작… 더보기

코로나 검사소 300곳 운영한 진단 검사 업체, 사기행위 드러나 폐쇄

미국 내 300여 곳에서 코로나19 검사소를 운영해온 사업체가 엉터리 검사 혐의로 고발돼 조사를 받던 중 자진 폐쇄했습니다.시카고 교외 롤링메도우즈에 기반을 둔 코로나19 검사업체… 더보기

24일부터 2021 회계연도 소득세 신고 접수

국세청(IRS)가오는24일부터2021회계연도소득세신고서접수를시작합니다.올해는세금환급적체와인력부족으로인해세금환급지연이우려됩니다.김길수기자입니다.<기자>국세청(IRS)가오는… 더보기

"구매할 집이 없다" 올봄 주택 공급 부족 예고

주택거래성수기인봄주택시장에접어 들더라도북텍사스의주택예비구매자들의 선택범위는좁아질것으로보입니다. 올해는선택할수있는주택공급량이전보다더적을것으로예상됩니다. 소피아씽기자입니다.<기자… 더보기

연료값 두고 텍사스 발전소와 에너지 공급업체 갈등

주말까지한파가계속될것으로예보된가운데,대형개스공급업체와전력발전소사이의갈등으로텍사스(Texas)의수십만가정들이정전의위기에놓였습니다.신한나기자입니다.<기자> 대형파이프라인회사… 더보기

올림픽 앞둔 베이징, 누적 확진자 11명으로…모든 택배 소독

중국 방역 당국이2022베이징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방역 조치를 강화하고 있지만, 베이징 내 코로나19오미크론과 델타 변이 확진자가 점점 늘고 있습니다.21일 베이징시 위생건강위원회… 더보기

안보리 대북 추가 제재 '불발'…중국 · 러시아, 보류 요청

최근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추가 제재를 논의했지만, 중국과 러시아의 저지로 무산됐습니다.최근 잇따른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조 바이든 정부… 더보기

코로나 확산 속 수천 명 승려대회 "대통령 종교편향 사과해야"

조계종이 21일 대규모 승려대회를 열어 정부의 종교편향을 주장하며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조계종은 이날 서울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종교편향, 불교왜… 더보기
FreeCurrencyRat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