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라스 로열 레인 한인 미용실 ‘헤어 월드’에서 묻지마 총격 사건 발생

0
어제(11일) 오후 2시 22분경 로열 레인에 위치한 한인 미용업소 헤어 월드에서 묻지마 총격 사건이 벌어졌다.
어제(11일) 오후 2시 22분경 로열 레인에 위치한 한인 미용업소 헤어 월드에서 묻지마 총격 사건이 벌어졌다.
지난 11일(수) 총격으로 3명의 여성이 부상을 입은 헤어 월드 살롱의 전경. 달라스경찰국 제공
지난 11일(수) 총격으로 3명의 여성이 부상을 입은 헤어 월드 살롱의 전경. 달라스경찰국 제공
달라스 경찰은 이 사진에 찍힌 사람이 로얄 레인 2200블록에 있는 미용실에서 여성 3명을 총으로 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달라스경찰국 제공
달라스 경찰은 이 사진에 찍힌 사람이 로얄 레인 2200블록에 있는 미용실에서 여성 3명을 총으로 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달라스경찰국 제공
달라스 경찰은 이 사진 속 미니밴이 로얄 레인 2200블록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의 용의 차량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달라스경찰국 제공
달라스 경찰은 이 사진 속 미니밴이 로얄 레인 2200블록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의 용의 차량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달라스경찰국 제공

어제(11일) 오후 2시 22분경 달라스 로열 레인에 위치한 한인 미용실 ‘헤어 월드(Hair World)’에서 묻지마 총격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이번 총격 사건으로 업소 운영주와 종업원, 손님 1명 등 총 3명이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후송됐으며 피해자들은 모두 한인 여성이었습니다.

 

달라스 경찰은 피해자들이 팔과 다리 등에 총상을 입었으며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부상이라고 밝혔습니다. 목격자에 의하면 총격범은 흑인 남성으로 얼굴 전체를 가리는 복면을 쓰고 있었으며 장총을 장전한 상태로 업소 문을 갑자기 열고 연이어 총을 발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범행 현장에는 총격범이 쏜 탄피들이 남겨져 있어 당시의 참혹한 상황을 나타냈습니다. 경찰은 현장 조사를 통해 총알이 최소 4발 이상 발사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목격자들은 총격 당시 범인이 금품이나 돈을 요구하거나 강탈하려는 목적이 아니었다고 전했습니다. 이에 한인 및 아시안 여성들이 많이 찾는 미용업소라는 점에서 일각에선 인종 증오에 의한 범죄가 아닌가 하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습니다. 문제의 총격범은 어두운 적갈색의 미니밴을 로열 레인 길가에 주차한 뒤 총격 후 차를 타고 그대로 도주했습니다.

 

달라스 경찰국의 워렌 미첼 경사(Sergeant)는 사건 후 현장 브리핑을 통해 “범행 당시 범인과 현장에 있던 사람들간에 어떤 불화가 있었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지만 범인이 갑자기 들어와 총을 쏜 것은 사실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그는 “다행히 사망자는 나오지 않았지만 총을 쏜 것 자체로도 피해자들과 지역 커뮤니티에 큰 혼란을 준 것은 확실하다”고 밝혔습니다. 미첼 경사입니다.

 

#. 워렌 미첼 경사 INT

 

한편 어제 늦은 밤 경찰은 총격범의 키가 5피트 7인치~ 5피트 10인치 정도이고 곱슬곱슬한 중간 길이의 머리와 수염을 가진 마른 체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용의자의 차량으로 추정되는 적갈색 미니밴의 이미지도 공개했습니다. 

 

달라스 경찰국은 “이번 사건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이며 이번 총격이 증오 범죄라는 증거를 찾지는 못했지만, 이를 배제하진 않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수사를 돕기 위해 연방수사국(FBI)가 함께 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alkor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한인 미용실 헤어월드 총격 용의자 신원 확인, 36세의 흑인 남성으로 밝혀져

로열 레인 한인 미용실 헤어월드 총격 사건과 관련한 용의자의 신원이 확인됐습니다.달라스 경찰국의 체포 영장 진술서에 따르면 총격 용의자는 36세의 제레미 테론 스미스(Jeremy … 더보기

유니세프 "식량가격 급등해 영양실조 어린이 60만명 위기"

우크라이나 전쟁과 팬데믹 탓에 저개발국의 영양실조 어린이를 위한 치료식 가격이 급등해 이들이 위기에 처했다고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가 16일 밝혔습니다.유니세프는 이날… 더보기

"북 고려항공 항공기 3대, 선양서 의약품 실어가"

코로나19 확산으로 국가 비상사태에 돌입한 북한이 지난 16일 항공편을 통해 중국에서 의약품을 대거 반입해간 것으로 파악됐습니다.17일 복수의 대북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 국영 항공… 더보기

尹대통령, 내일 5·18 광주 방문 기념식 참석

윤석열 대통령이 내일 취임 후 첫 5·18 기념식에 직접 참석합니다.적극적인 5·18 정신 계승 의지를 보임으로써 보수 정부 호남 홀대론을 불식하고 국민 통합 메시지를 강화하기 위… 더보기

한동훈 법무·김현숙 여가장관 임명…정호영은 보류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한동훈 법무부 장관과 김현숙 여성가족부 장관을 임명했습니다.다만,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임명 여부는 일단 보류했습니다.이로써 18개 정부 부… 더보기

미국 분유 대란 숨통...애보트 "FDA와 공장 재가동 합의"

분유 제조사 애보트가 어제, 식품의약국(FDA)와 생산 재개에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이에 따라 최근 불거진 분유 부족 사태에 어느 정도 숨통이 트일 것으로 보입니다.보도에 따르면 … 더보기

로열레인 한인 미용실 헤어월드 총격 용의자 드디어 체포

한인 미용소 헤어월드 총격 사건의 범인이 드디어 체포됐습니다.달라스 경찰은 오늘 새벽 3시 40분경 범인 체포 소식을 발표했습니다. 다만 경찰은 용의자의 이름과 잠재적인 총격 동기… 더보기

미국 전략비축유, 잇단 방출로 1987년 이래 최소치

전략비축유(SPR) 재고가 국제 유가 안정을 위한 잇따른 방출로 1987년 이후 약 35년 만의 최소치까지 줄었습니다.연방 에너지부는 비축유 재고가 지난 13일까지 일주일 동안에만… 더보기

달라스 경찰국, 달라스 한인 타운 안전 위한 주민 공청회 개최

한인 미용소 헤어월드 총격 사건과 관련해 달라스 경찰국이 주최한 주민 안전 타운홀 미팅이 어제(16일) 저녁 6시 반 달라스한인문화센터에서 열렸습니다.이날 타운홀 미팅에는 헤어월드… 더보기

미 정부, 코로나19 공중보건 비상사태 3개월 연장 가능성 커

조 바이든 정부가 코로나19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종료가 예고된 올해 7월 중순을 넘어서까지 연장할 가능성이 큽니다.블룸버그 통신은 어제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습니다.… 더보기


 

FreeCurrencyRat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