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황희찬 리그 첫 도움…울버햄프턴, 왓퍼드 완파하고 3연패 탈출

황희찬(26·울버햄프턴)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첫 도움을 작성하며 팀의 연패 탈출에 힘을 보탰다.황희찬은 11일(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프턴의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더보기

허구연 해설위원, KBO 차기 총재 후보 선출…'야구인 출신 최초'

허구연(71) MBC 해설위원이 야구인으로는 처음으로 한국야구위원회(KBO) 총재로 추대될 전망이다.프로야구 10개 구단 대표와 KBO 사무국은 11일 서울 강남구 도곡동 야구회관… 더보기

우즈, 골프 명예의 전당 입회식…"흑인 출입 금지도 당해봤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7·미국)가 세계 골프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우즈는 1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폰테베드라비치의 PGA 투어 헤드쿼터에서 열린 2022년 입회식… 더보기

[패럴림픽] '척하면 척' 아이스하키 삼총사…"죽는다는 각오로 쏟아부을 것"

4년 전 평창동계패럴림픽에서 한국 장애인아이스하키 첫 메달을 거머쥔 '해결사'들의 눈빛이 베이징에서도 반짝인다.한국은 11일 오후 1시 5분(한국시간) 중국 베이징의 국립 실내경기… 더보기

[패럴림픽] 신의현, 바이애슬론 10㎞ 11위…아이스하키는 2연패로 A조 3위

'평창 영웅' 신의현(창성건설)이 고대하던 바이애슬론에서 또 한 번 메달을 놓쳤다.신의현은 8일 중국 장자커우 국립바이애슬론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패럴림픽 바이애슬론 남… 더보기

김광현 KBO 최초 연봉 30억 돌파…이대호·추신수 넘었다

프로야구 SSG 랜더스 김광현(34)이 연봉 관련 각종 기록을 갈아치우고 KBO리그에 복귀했다.김광현은 8일 SSG와 4년 총액 151억원(연봉 131억원·옵션 20억원)에 계약하… 더보기

'양강 균열' 꿈꾸는 제주, 윤빛가람·구자철 가세로 힘받을까

프로축구 K리그1에서 3년째 이어지는 '현대가 맞수'의 양강 구도 타파를 목표로 내건 제주 유나이티드가 시즌 초반엔 위력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다.제주는 2022시즌 K리그1 4라운… 더보기

전통의 MBC 프로복싱 전국 신인왕전, 6년 만에 부활

한국 프로복싱의 젖줄 역할을 한 전통의 'MBC 전국 신인왕전'이 다시 열린다.한국권투위원회(KBC)는 16∼17일 서울 중구구민회관에서 제39회 MBC 프로복싱 전국 신인왕전을 … 더보기

쇼트트랙 女대표팀, 올림픽 계주 못 뛴 박지윤과 포상금 나눴다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3,000m에서 은메달을 합작한 여자 쇼트트랙 대표팀 선수들이 경기에 출전하지 못한 박지윤(한국체대)과 대한빙상경기연맹 포상금을 나누는 훈훈한 우애… 더보기

러시아, 올해 카타르 월드컵서 퇴출…FIFA 추가 징계

지난달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가 올해 카타르에서 열리는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에서 퇴출당했다.FIFA는 1일(한국시간) "앞으로 추가 공지가 있을 때까지 러시아 국가대표… 더보기


 

FreeCurrencyRat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