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빙속여제의 탄생' 김민선 금의환향 "꿈에 이상화 언니 나와"

0
환하게 웃는 김민선 (사진 출처: 연합뉴스)
환하게 웃는 김민선 (사진 출처: 연합뉴스)

한국 여자 선수로는 이상화(은퇴) 이후 7년 만에 월드컵 시리즈 금메달을 차지하며 '빙속여제' 자리를 이어받은 김민선(23·의정부시청)이 세 개의 메달을 목에 걸고 금의환향했다.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단거리 간판 김민선은 22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뒤 "월드컵 우승은 그동안 꿈꿨던 목표였다"며 "그 순간을 두 번이나 경험해 매우 뜻깊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민선은 지난 12일 노르웨이 스타방에르에서 열린 2022-202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1차 대회 여자 500m에서 우승한 뒤 여자 1,000m에서 은메달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그리고 20일 네덜란드 헤이렌베인에서 열린 월드컵 2차 대회 여자 500m에서 37초21의 압도적인 기록으로 우승했다.

한국 선수가 ISU 월드컵 여자 500m에서 우승한 건 2015년 12월에 열린 2015-2016 월드컵 4차 대회 이상화(은퇴) 이후 약 7년 만이고 여자 1,000m 은메달을 사상 처음이다.

일약 여자 500m 세계랭킹 1위에 오른 김민선은 "월드컵 1차 대회에서 우승한 뒤 자신감이 붙었고, 이에 1,000m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둔 것 같다"며 "올 시즌을 앞두고 중장거리 훈련을 병행했는데, 이 과정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김민선은 자신의 우상인 이상화와 관련한 질문에 "사실 1차 대회를 앞두고 꿈에 이상화 언니가 나왔다"며 "언니가 많이 응원해줬는데 좋은 결과가 나와 의미 있었다. 언니가 축하 메시지도 보내줬다"며 배시시 웃었다.

김민선은 이번 1, 2차 대회를 통해 정신적으로도 많이 성장했다고 강조했다.

그는 "1위 선수가 어떤 압박감을 느끼는지 경험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많은 압박감을 이겨내야 하는데, 좋은 경험을 한 것 같다"고 말했다.

김민선은 자신의 말처럼 월드컵 2차 대회 여자 500m에서 극도의 긴장과 부담 때문에 실수하기도 했다.

스타트를 다소 늦게 끊어서 초반 레이스가 엉켰다.

그러나 김민선은 폭발적인 스피드로 실수를 만회하며 당당하게 금메달을 차지했다.

그는 "월드컵 2차 대회 여자 500m 레이스 초반에 처진 게 사실"이라며 "스타트 기술이 단점이라는 것을 잘 알고 있다. 하지만 다른 선수보다 약간 늦게 출발하더라도 당황하지 않으면 좋은 결과가 이어질 수 있다는 자신감을 느끼게 됐다"고 말했다.

이제 김민선은 국내에서 휴식과 훈련을 병행한 뒤 다음 달 2일부터 캐나다 퀘벡에서 열리는 ISU 4대륙선수권대회에 출전한다.

그는 "현재 컨디션은 매우 좋다"며 "몸 상태를 잘 유지해서 4대륙선수권대회뿐만 아니라 3, 4차 월드컵 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두겠다"고 다짐했다. 

Copyright ⓒ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www.dalkor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월드컵] '조규성 2골 새역사인데'…축구협회도 경기 공 못 챙기는 사연

비록 아쉽게 패했지만 2022 카타르 월드컵 가나와 경기에서는 한국 축구 역사의 한 페이지가 새로 쓰였다.바로 월드컵 본선 한 경기에서 최초로 '멀티골'을 터트린 선수가 나온 것이… 더보기

이승기, 결국 후크와 결별 택해…전속계약 해지 통지서 발송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음원 사용료 정산 문제로 갈등을 빚은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이하 후크)와 결국 결별을 택했다.1일 가요계에 따르면 이승기 측은 후크에 소속 관계를 끝내고 … 더보기

가수 바다, 바다 없는 충북 홍보대사 된다

충북도는 이달 중 그를 초청해 홍보대사 위촉식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바다는 2007년 태안 기름 유출사고 이후 서해안 살리기 홍보대사로 활동한 것을 비롯해 다문화가족사랑 걷기 모… 더보기

올해 한국 애플 뮤직서 가장 사랑받은 곡은 '러브 다이브'

올해 한국 애플 뮤직에서 가장 많이 재생된 곡은 걸그룹 아이브의 '러브 다이브'인 것으로 나타났다.30일 애플은 곡별 재생 횟수를 측정해 산정한 '2022년 대한민국 애플 뮤직에서… 더보기

최미나수, 세계 미인대회 '미스 어스'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

미스코리아 선 출신 최미나수가 세계 미인대회 중 하나인 '미스 어스'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했다.최미나수는 지난 29일 오후 6시(현지시간)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미스 어스 2… 더보기

[월드컵] FIFA 기술연구위원 차두리 "포르투갈전, 많이 뛰고 전환 빠르게"

"많이 뛰어야 할 것 같습니다. 전환 상황에서도 좀 더 빠르게 공격적으로 공간을 찾아야 해요."국제축구연맹(FIFA) 기술연구그룹(TSG)의 일원으로 2022 카타르 월드컵 현장을… 더보기

[월드컵] '털끝도 안닿았다'…호날두 노골 재확인한 아디다스 최신 기술

포르투갈 대표팀 주장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지난 29일(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우루과이전에서 1-0… 더보기

선우은숙 측 "허위사실 유포에 법적 대응…선처 절대 없다"

배우 선우은숙(63) 측이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유튜버들에 대해 강력 대응을 예고했다.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29일 공식 입장을 내고 "최근 선우은숙 씨와 관련된 허위 사실들을 … 더보기

한석규, 2년만에 복귀…"가족·음식 이야기 담은 따뜻한 드라마"

배우 한석규가 왓챠 오리지널 드라마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에서 서툴지만, 마음이 듬뿍 담긴 요리로 따뜻한 온기를 전한다.'낭만닥터 김사부2'(2020) 이후 2년 만에 새 드… 더보기

츄 "부끄러울 일 한적 없다"…갑질 명목 퇴출에 반박

걸그룹 이달의 소녀 전 멤버 츄가 자신이 일부 스태프에게 '갑질'을 했다며 팀에서 제명한 소속사 조치에 28일 반발했다.츄는 이날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저도 일련… 더보기


 

FreeCurrencyRat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