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이 나에게 주는 선물,,

모님 1 1,752
누군가 나의 이야기를
귀담아 들어준다는 것은
얼마나 행복한 일인지요.
 
누군가
나를 따스한 시선으로
바라보고 있다는 것은
또 얼마나
가슴 푸근해지는 일인지요.
 
힘들어하는 사람에게
진정으로 필요한 것은
백 마디의 충고보다
단 한 번의 공감(共感)과
따스한 시선이랍니다.
 
『삶이 나에게 주는 선물』 中 에서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모님
한주가 주말이네요
무더운 더위가 계속 되고
코로나에 지치기 쉬운 여름 날
친지나 힘들어 하는 사람이 있다면
안부 문자 라도 전하시는 주말이 되세요

신청곡 입니다
* 모차르트의 교향곡 40번 G단조 K.555.1악장..

* 연주곡 - La Reine De Saba (시바의 여왕 )- 폴 모리아 오케스트라.
오래전에 라디오 "밤을 잊은 그대에게 시그널 곡"이였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