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전망] 인플레이션, 주택 시장 열기를 식힐 것인가? 부채질할 것인가?

0

올해 상반기 미국의 주택가격은 15년만에 최대폭으로 상승했다. 주택가격의 상승은 공급부족에 기인한다. 부동산중개인협회(NAR)에 따르면 지난 3월말 기준으로 시장에 나온 매물은 107만 가구로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28.2%나 급감했다.

이런 상황이 지속되다 보니 올해 5월 미국에서 매매된 주택 2채 중 1채는 호가를 웃도는 가격에 거래된 것으로 나타났다. 레드핀(Redfin)에서 5월 거래된 주택가격을 분석한 결과 51%가 매도자가 요구한 가격보다 비싸게 팔렸다. 이 비중은 지난해 같은 기간의 26%와 비교하면 2배나 증가한 수치이다. 집을 사기위한 매수자들의 경쟁이 늘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최근 몇 달간 가격이 치솟은 것은 집 뿐만이 아니다. 렌터카부터 애완견까지, 그냥 모든 것이 비싸졌다. 향후 집 값이 더 오를 여지가 있는지 여기서 단서를 찾을 수 있겠다.   

소비자 물가 지수(CPI)에 따르면, 지난 5월의 재화 및 용역 물가 상승률은 전년 동기 대비 5%로 껑충 뛰었다. 많은 생활 용품 및 서비스의 구매 비용이 불과 12개월 전에 비해 5% 올랐다는 뜻이다. 근로자들이 똑같은 생활 수준을 유지하려면 일년 전보다 5%를 더 벌어야 한다는 이야기이기도 하다. 지난 수 년간 물가 상승률은 2%를 웃도는 선에 그쳤다. 

인플레이션이 심해지면 현 주택 시장 열기에 어떻게든 영향이 미칠 것이다. 과연 두 자리 수 집 값 상승률이 진정세로 돌아설 것인가, 아니면 천정부지로 더 올라갈 것인가? 

온라인 부동산 정보 회사 Realtor.com의 다니엘레 해일 수석 경제학자는, “현 상황이 경제 재개방에 따른 일시적인 조정의 고통인지, 아니면 보다 문제의 소지가 있는 일관적인 물가 상승의 신호탄인지 알 수 없다”면서, “과거 더 심각한 인플레이션도 있었고, 우리 경제가 이 정도는 다룰 수 있다. 다만 앞으로 모든 것이 계속 비싸진다면 임금이 그에 맞춰 오르진 못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단기적으로는, 인플레이션으로 주택 시장의 열기가 더 뜨거워질 수 있다. 투자자들이 부동산으로 눈을 돌리면서 주택 수요가 올라갈 것이기 때문이다. 주택은 그 가치 성장률이 물가 상승률을 상회하는 안전한 투자처라고 믿는 사람들이 많다. 

온라인 재정 정보 회사 Bankrate.com의 그렉 맥브라이드 수석 재무 분석가는 “인플레이션 시기에서 부동산은 득이 아니라면 최소한 보호책은 된다고 간주된다”면서, “인플레이션 동안에는 자금이 어느 정도 희소성이 있는 경질 자산(hard assets)으로 흘러 들어가는 경향이 있다. 부동산도 그 중 하나다. 흙이 끝없이 솟아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특정 시기에 매매 가능한 토지와 주택의 양은 유한하다”고 설명한다.

인플레이션은 또한 일반적으로 모기지 금리 인상으로 이어진다. 향후 금리가 올라갈 것이라 예측되면 사람들은 현재의 기록적 저금리를 이용하기 위해 주택 시장으로 몰려들게 되고, 주택 가격은 더 올라갈 수 있다. 

“인플레이션 우려가 집 값 상승에 박차를 가하는 효과”라고 뉴욕대의 로렌스 화이트 경제학 교수는 말한다. 로렌스 교수는 많은 주택 구매자들이 가격이 지금보다 더 오르기 전에 움직이고 싶어한다면서, “모든 현상이 ‘지금 아니면 안 된다’는 심리를 부추기고, 그러면 집 값은 더 올라갈 수 밖에 없다”고 설명한다. 

반면, 인플레이션이 경제 회복 과정 중 나타나는 일시적 증상이 아니라 상당 기간 지속된다면, 주택 시장 열기는 사그라들 수 있다. 나머지 모든 가격이 올라 주택 구매를 위한 가용 자산이 줄어들 것이기 때문이다. 

또한 인플레이션은 모기지 금리 상승을 불러온다. 모기지 금리는 미 재무부 발행 국채와 모기지 채권 시장의 움직임을 따르는 경향이 있다. 채권은 일반적으로 주식 시장보다 수익률이 낮지만 더 안전한 투자처로 간주되는데, 인플레이션이 장기간 지속되면 수익률이 물가 상승률에 미치지 못해 투자 매력이 떨어진다. 채권 수요가 낮아지면 모기지 금리는 올라간다.

“하반기에 금리가 올라가면, 비용을 감당 못 하는 주택 구매자들은 시장에서 밀려날 것”이라고 전미 주택 건설 협회(NAHB)의 로버트 디에츠 수석 경제학자는 말한다.

모기지 금리 상승은 주택 시장을 다소 진정시킬 가능성이 높다. 조금만 올라도 구매자의 월별 상환금 부담이 증가하기 때문이다. 구매자들이 집 값과 모지기 금리의 동반 상승을 감당할 수 없다면, 주택 수요 감소로 이어질 것이다. 단, 대부분의 시장에서 그러한 수요 감소가 집 값 하락으로 이어질 것으로는 보이지 않는다. 

“인플레이션이 너무 심해져 모기지 금리가 과도하게 올라가거나 경제 회복을 위협할 정도가 되면, 주택 시장 열기가 식을 수 있다”고  Bankrate.com의 맥브라이드 수석은 설명한다.

그러나 그렇게 되려면 물가 상승률이 상당 기간, 적어도 1년 이상 4%를 상회해야 한다고 한다.

향후 어느 정도의 인플레이션은 예상되는 바이다. 경제가 침체 국면에서 회복할 때 일반적으로 인플레이션이 심화된다. 현재 상황은, 코로나19 팬데믹 동안 실직했던 사람들이 일터로 복귀하면서 외식, 휴가, 옷, 기타 소매 재화에 소비가 늘어 일시적으로 물가가 상승하는 것으로 보인다. 

맥브라이더 수석은 “그러고 나면 일단은 정리가 될 것”이라면서, “관건은, 인플레이션이 우리가 익숙한 속도보다 빠르게 진행할 것인지, 그리고 장기간 지속될 것인지의 여부”라고 설명했다.

 

부동산 파트너 편집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Issue 경제전망]포스트 팬데믹 미국 경제는 어디로?

코로나19로 소용돌이에 빠졌던 경제가 백신의 등장과 함께 회복의 길로 들어서는가 싶다가 코로나19 델타 변이 등 변이 바이러스 확산세가 높아지면서 또다른 변수를 만났다. 게다가 백… 더보기

[Economic News] 코로나 19에도 꺽이지 않은 기업들의 텍사스 이전 행렬

텍사스 주, 2019년 신 개발 사업 총 781건으로 부동의 전국 1위코로나 19 팬데믹이 기세를 떨친 지난해와 올해에도 캘리포니아 기반 기업들의 텍사스 이전 러시는 수그러지지 않… 더보기

[Issue]어느날 날아온 기막힌 편지, “내 가게가 장애인 차별로 소송을 당했다고?”

영세 사업체 노린 악의적 공익 소송(ADA 소송) 남발 주의한인 등 소수계 인종이 운영하는 업체 피해 발생 … 무차별 소송 제기 후 합의금 챙기는 수법코로나 19 팬데믹으로 소규모… 더보기

[씽아나의 씽씽정보]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

코로나바이러스에 밀려 다소 과소평가 된 바이러스가 있다.바로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인데, 모기가 옮긴다는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는 보통 여름에 가장 기승을 부리지만, 봄부터 가을까지도… 더보기

[씽아나의 씽씽정보] 일사병과 열사병

텍사스는 길고 무더운 여름으로 유명하다. 심지어 어떤 사람들은 1년의 절반이 여름이라고 할 정도로 텍사스의 뜨거운 기온은 몇 달이고 지속된다. 이처럼 혹독한 여름날씨에는 고온으로 … 더보기

[Education] 우리 아이의 두뇌를 깨우자! 부모가 꼭 알아야 할 연령별 악기 고르기

음악은 어린이들과 청소년들이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나 피로가 쌓였을 경우에 엄청난 치료제가 되곤 한다. 또한 악기 연주를 배우는 것은 실제로 많은 장점이 있다. 하지만 아이의 연령… 더보기

[Health 라이프]포스트코로나 시대 ‘보복 소비’… 중독될 수 있다고?

“쇼핑 중독이 됐나 봐요. 매일 컴퓨터 앞에 앉아 쇼핑몰을 들여다보고 있어요...”한인 A씨는 매일 온라인 쇼핑으로 무엇인가를 사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재택근무를 하면서… 더보기

[달라스 라이프]여름에는 역시 첨벙첨벙 물놀이가 최고!

뒷마당에서 즐기는 최고의 워터파크~집 뒷마당을 가족 전용 워터파크로 꾸며서 사람이 많은 곳은 피하면서 더위를 이겨보자. 간단하게 대형 무지개 스프링클러만 설치할 수도 있고 아이들이… 더보기

[달라스 라이프]“박물관이 살아있다!”

아이와 함께 가기 좋은, DFW 유명 박물관뜨거운 여름 휴가, 시원한 실내에서 즐기자~달라스-포트워스 지역은 세계적 수준의 박물관이 있는 곳으로 잘 알려져 있다. 두 도시에 있는 … 더보기

[달라스 라이프]달콤 향긋한 ~ 복숭아 따러가자~

DFW 인근에 있는 복숭아 체험농장DFW 지역에 복숭아 계절이 돌아왔다!도시에 살면서도 농장에서 맛볼 수 있는 신선한 과일과 채소를 만나볼 수 있는 여름이 왔다는 의미이다.달라스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