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테리어]우리집에 어울리는 러그는?

0

가을맞이 인테리어 러그로 홈스타일링 하기! 

 

>> 러그 스타일 

러그 스타일은 가구나 조명 등과 마찬가지로 다양하고 수많은 선택 사항이 있다. 방 안의 러그가 전통적이거나 유러피안 스타일의 러그만 있어야 한다고 생각하지 말자. 물론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아온 스타일이지만 그 스타일들을 대체할 수 있는 모던하고 현대적인 스타일들도 많이 있다. 

취향에 따라 다르기는 하지만 강한 꽃무늬나 기하학적인 무늬 등이 좋은 예이다.  

스타일을 정하기 전에, 어떤 옵션이 가능한지 미리 알아보고, 꾸미고자 하는 방에 어떤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은지 생각해보아야 한다. 그 공간에 있는 모든 물건과 러그가 다 어울려야 할 필요는 없지만, 기존의 가구의 질감과 톤과는 어우러져야 한다는 점을 기억하자. 

 

>> 러그 색상

러그를 정할 때 첫 번째로 자연스럽게 고려하는 점이 색상이다. 자신이 어떤 색깔을 좋아하는지, 어떤 색깔로 꾸며진 공간에서 생활하는 것이 좋은지를 당연히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하지만 이게 다가 아니다. 

러그의 색상이 공간 전체의 톤을 정하기 때문에, 공간과 잘 맞는 색상을 고르는 것은 아주 중요한 결정이다. 

이미 가구가 있는 상태라면, 기존의 가구 아이템들과 러그의 다양한 색상들이 잘 어울릴 지를 고려해야 한다. 공간에 색상과 패턴이 많이 사용된 경우에 러그는 자연스러운 톤이나 단색으로 선택하는 것이 대개 가장 좋다. 아직 가구를 채우지 않은 상태에서는 바닥, 천장, 벽의 톤을 고려하여 어떤 색상의 러그가 잘 어울릴 지 고려하면 된다. 러그는 포인트가 될 수도 있고, 잘 어우러질 수도 있어서 색상을 정하는데 있어서 어떻게 연출하고 싶은지 생각해보아야 한다.

 

>> 러그 무늬 

모든 사람이 무늬를 좋아하는 것은 아니지만, 가구와 벽이 모두 단색인 경우에는 어느 정도 무늬가 있는 러그가 공간에 생기를 불어넣을 수 있다. 마찬가지로, 가구에 무늬가 있는 경우에는 단색의 러그를 사용하면 차분한 효과를 낼 수 있다. 균형을 잘 맞추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꾸밀 공간에 이미 가구가 있는 경우라면 러그를 선택하기 전에 이 공식을 적용해보자. 

만약 러그를 먼저 구매할 계획이라면, 눈길을 사로잡는 무늬부터 좀 더 잔잔한 무늬까지 어떤 무늬가 잘 맞을지 생각해보자. 무늬가 주는 효과는 러그의 색상과도 긴밀한 관계가 있기 때문에 이 두 가지 요소가 잘 어우러질 수 있는지 고려해보도록 해야 한다.

 

>> 러그 크기 

공간의 크기에 비해 너무 작은 러그를 고르는 경우가 공간 데코에 있어서 가장 흔한 실수이다. 평균적인 크기의 공간이라면, 벽과 러그 사이의 맨 바닥이 10-20인치 정도 드러나야 한다. 

방의 크기에 따라서, 적게는 8인치에서 많게는 24인치까지 조절할 수 있다. 어떤 경우에라도 러그를 방의 중앙에 위치하고 방의 각 4방향과 러그와의 간격이 동일해야 한다.  

러그는 또한 공간을 정의하는데 사용되기도 한다. 개방된 공간을 꾸미고자 하거나, 러그를 겹쳐 놓아 레이어 하는 경우에 룰은 조금 다르다. 

포인트를 주고 싶은 공간을 생각해보고 이에 기반하여 크기를 정하도록 한다. 다만, 너무 작은 러그보다는 차라리 큰 러그가 낫다는 점을 기억하자. 

 

>> 하이 파일 vs. 로우 파일 (러그 털의 길이)

러그를 선택할 때, 털이 짧고 긴 정도를 나타내는 로우, 미디움, 하이 중에 어떤 것을 원하는지 생각해보는 것이 중요하다. 

로우 파일 러그(low pile rug)는 보통 하이 파일 러그(high pile rug)보다는 더 강하고, 청소기를 사용하기에 용이하며 깨끗하게 관리하기에 좋다. 

또한 하이 파일 러그에 비해 덜 비싸다는 장점이 있다. 미디움이나 하이 파일처럼 털이 더 긴 러그의 경우에는 더 부드럽고 더욱 고급스러워 보이며 공간을 더욱 아늑하게 연출하는 효과가 있다. 

대개, 사람들의 이동이 많은 공간의 경우에는 면화를 사용한 러그인 더리(dhurrie)나 수공예 러그인 킬림(kilim)과 같은 로우 파일 러그를 선택하는 것이 도움이 되며, 사람들의 이동이 많지 않은 공간에는 더 두꺼운 러그를 선택하면 더욱 오래 사용할 수 있다. 

 

>> 라이프 스타일

공간을 실제 사용하는 사람의 라이프 스타일이 러그를 선택하는 데에 있어서 궁극적으로 가장 큰 결정 요소가 되어야 한다. 

만약 아이가 있거나 애완동물이 있는 경우라면, 하얀색 하이 파일 러그는 아마도 최고의 선택은 아닐 것이다. 

만약 많은 사용감이 예상되는 경우라면, 평평하게 짜임을 넣어 무늬가 있는 러그를 선택하면 얼룩을 가려주어 관리하기에 쉽고 깨끗하게 유지할 수 있어서 고려해 볼 만하다. 

반대로, 안락함과 고급스러움을 추구한다면 평평한 짜임이 있는 러그는 별 역할을 하지 못할 것이다. 대신에 더욱 부드러운 하이 파일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다만 로우 파일 러그보다는 손상에 취약하다는 점만 알아두도록 하자.

 

>> 관리 방법

러그를 선택할 때에는 러그를 관리하는데 얼마나 신경을 쓸 수 있을지 스스로 솔직하게 생각해보아야 한다. 대부분의 러그는 진공 청소기로 청소를 하고 정기적으로 교대하여 사용해야 한다. 

평평한 짜임이 있는 러그는 진공청소기로 청소를 하기에 용이하지만, 옛날 방식대로 밖으로 가지고 나가 러그를 쳐서 먼지를 털어내는 방법도 사용할 수 있다. 하이 파일 러그는 깨끗하게 관리하기가 좀 더 어렵기 때문에, 전문업체에 맡기거나 집에서 전문적으로 청소해주어야 한다. 

어떤 타입을 선택하던지, 러그의 소재와 바닥재에 맞는 러그 패드를 함께 깔아서 사용하도록 해야 한다. 러그는 되도록 직사광선에 노출하지 않아야 하며, 얼룩이 생긴 경우 방치해서는 안된다. 어떤 타입의 러그를 선택하던지 이런 점들에 유의하여 잘 관리 하지 않는다면, 러그는 금방 망가질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하자.  

 

부동산파트너 편집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경기 회복세 “갸우뚱”, 테이퍼링은 “노란불”?

연방준비제도(연준)가 올해 테이퍼링(자산매입 축소)에 나서기 위한 논의를 본격적으로 시작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그 시기를 가늠할 변수는 고용시장과 변이 바이러스 재확산의 영향이… 더보기

[Economic News]텍사스 인구, “캘리포니아 인구 따라 잡는다”

지난 10년간 400만명 증가…20-30년내 전국 최고 인구도시 등극 전망텍사스 주의 인구가 수십 년 내로 캘리포니아 인구를 넘어설 것이라고 전문가들이 새로운 인구센서스(Censu… 더보기

[Issue]“내가 먹는 음식이 곧 나”

왠지 기분이 처지는 날, 자연스럽게 손이 가는 무엇인가가 있다면?많은 사람의 답에는 분명 “달달한 것”이 포함되어 있을 것이다. 초콜릿 글레이즈드 도넛? 아이스크림? 아니면 초콜릿… 더보기

[씽아나의 씽씽정보]금메달은 정말 금으로 만들어졌을까?

지구촌 최대의 운동축제인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면 그 상징으로 받는 것이 바로 메달이다. 국제 올림픽 위원회는 각 종목마다 1, 2, 3위를 한 선수에게 금메달과 은메달, 그… 더보기

[씽아나의 씽씽정보]늘었다 줄었다 ~ 마라톤 거리의 진실

올림픽의 꽃은 마라톤이라는 말이 있다. 육상경기 중 가장 긴 시간이 소요되는 마라톤은 인간의 한계를 시험하는 극한의 스포츠로 꼽히며 올림픽의 대미를 장식한다. 이런 마라톤의 거리는… 더보기

[교육]정확한 대입 나침반이 되어준다?

대학에 지불하는 학비는 인생에서 가장 크게 비용이 드는 항목 중 하나다. 평균적으로 미국 내 인스테잇 주립 대학은 $10,560, 아웃 오브 스테잇의 경우 $27,020, 사립 대… 더보기

[헬스 라이프]우리 몸 장기 건강 지키기 핵심 장기, 심장과 간 건강에 좋은 식품은?

강황은 간 건강에 좋은 대표적인 식품이다. 강황의 커큐민 성분은 지방 소화를 돕는 담즙 생성을 촉진해 간의 부담을 줄여준다. 또 간의 세포를 강화하고 독소를 해독해 유익한 물질로 … 더보기

[리빙 라이프]바비큐 그릴 제대로 즐기는 방법

9월 그릴의 계절이 시작됐다. 차콜, 나무, 프로판 등 다양한 재료로 바비큐 그릴을 할 수 있는 적기, 특히 바비큐는 텍사스와 남서 지역의 특별 음식이자 미국을 대표하는 음식이기도… 더보기

[달라스 라이프]감탄사가 절로 나오는 달라스-포트워스 최고의 뷰 포인트!

전국적으로 핫한 도시 달라스 포트워스 메트로폴리탄의 뷰를 감상할 수 있는 최고의 장소는 어디일까? ‘클수록 좋은 것’을 추구하는 텍사스에서 필수 방문 코스인 전망 명소, 인상적인 … 더보기

[달라스 라이프] 여기가 바다야, 호수야? 무조건 가봐야 하는 북텍사스 호수 추천 가이드

더위가 한풀 꺽이고 조금씩 보여주는 가을의 하늘을 만날 수 있는 9월, 호수에서 바라보는 하늘은 마음 속 답답함도 모두 날려버리게 한다. 가족과 함께 주말 피크닉도 좋다. 북텍사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