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사스 주택 시장] DFW 주택 시장 냉각기 접어들어

0

<<< “DFW 지역 주택 시장 경기 침체 들어섰다”

북텍사스 부동산 전문가들이 DFW 주택 시장이 계속 냉각될 것으로 예상했다.

다만 이들은 이같은 냉각기는 2008년 상황(서브프라임 사태)과는 전혀 다르다고 강조했다.

텍사스 A&M 대학교(TAMU) 부동산리서치센터(TRERC)의 짐 게인스(Jim Gaines) 경제전문가는 “최근의 보도 추세로는 하늘이 무너질 것 같은 경기 폭락이 있을 것으로 예상이 되겠지만 사실은 그런 일은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다만 약간의 경기 하락은 있을 것”이라고 부연했다.

북텍사스 부동산정보시스템(NTREIS) 데이터에 따르면 올해 8월까지 북텍사스에서는 3개월 연속 주택 거래율이 하락했다. 특히 지난 8월 주택 거래율은 전년 동월 대비 10%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게인스 전문가는 “현재 경제가 침체기에 있는지 여부는 논쟁의 여지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보통 경기 후퇴 지표인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2분기 연속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지만 텍사스와 특히 DFW 지역은 여전히 일자리를 추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게인스 전문가는 “작년(2021년)에 4.7%였던 DFW 지역의 일자리 성장율이 올해는 6%나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지금이 경기후퇴 상황이라 해도 텍사스는 과거 미 전체에 불어 닥쳤던 3번의 경기후퇴 시기를 탄력적으로 극복해 왔다”고 부연했다.

이날 게인스 전문가는 “높은 인플레이션을 겪고 있는 미 경제가 정상 회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과거처럼 주택 시장과 관련해 수백 만개의 일자리 상실이 발행하지 않는다면 과거와 같은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 같은 문제들은 발생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대출업체들이 과거처럼 손쉬운 대출을 해주느라 야단법석을 떨지 않았기 때문에 2008년의 경기후퇴를 다시 겪을 일은 없을 것”이라며 “대출기관들이 엄격한 심사 기준을 적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 “DFW 지역 아파트 임대료 상승세 약간 누그러져”

DFW 지역의 아파트 임대료 폭등세가 다소 누그러질 것으로 전망됐다. 

북텍사스 아파트 시장의 임대료는 팬데믹 동안 무서운 기세로 상승했는데, 이 같은 상승세가 다소 둔화될 것이라는 예상이다. 다만 일부 부동산 전문가들은 올해 동안에는 두 자리 수 비율로 더 오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당분간 가을 시즌 동안은 DFW 등 미 전역의 임대료 증가가 다소 주춤할 것으로 예상됐다. 이는 팬데믹 동안 가파른 임대료 상승에 골치를 앓아온 아파트 임차인들에게 희소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아파트먼트 리스트(Apartment List)에 따르면 달라스의 지난 9월 임대료는 전월보다 0.1% 하락했다. 전국적으로는 0.2% 하락이 보고됐다. 

달라스의 전월 대비 아파트 임대료 상승은 전미 100대 대도시들 중 33위에 기록됐다. 

다만 지난 9월 전국의 아파트 임대료 하락은 작년(2021년) 12월 이후 처음으로 나타난 월 단위 하락이었다.

지난 9월 달라스의 아파트 임대료 상승율은 12.3%로 전년 동월에는 13.9%에서 다소 하락했다.

Apartment List에 따르면 달라스의 연간 아파트 임대료 상승률은 전국 100대 대도시 중 11위에 올랐다.

달라스 시의 아파트 임대료는 2020년 3월 팬데믹 시작 이후 무려 25.3%나 폭등했다.

달라스 시의 아파트 중간 임대료는 방 한 개짜리인 경우 1,244달러이고 방 두 개는 1,487달러인 것으로 알려졌다. 

달라스의 연간 아파트 임대료 상승율은 주 평균 임대료 상승율 8.3%와 전국 평균 임대료 상승율 7.5%보다 높다. 

특히 북텍사스에선 플래이노(Plano)의 방 2개짜리 아파트의 중간 임대료가 2,010달러로 가장 높았다. 

반면 포트워스와 알링턴의 경우 방 두 개 기준으로 각각 1,350달러와 1,340달러로 나타났다.

다른 지역들에선 어스틴(Austin)이 전년 대비 8.3%의 아파트 임대료 상승율을 보였고 샌안토니오(San Antonio)와 휴스턴(Houston)이 각각 7.8%와 4.7%의 임대료 상승율을 보였다.

아파트먼트 리스트(Apartment List)에 따르면 대도시 교외 지역들이 중심에 위치한 도시들보다 임대료 상승이 더 빨리 이뤄진 것으로 확인됐다.

2020년 3월 팬데믹 시작 때부터 최근까지 달라스 시의 임대료는 25.3% 오른 반면 DFW 교외 지역들은 28.4% 상승했다. 전국적으로는 대도시권 중심 지역들의 임대료가 평균 19.8% 상승한 반면 교외 지역들의 임대료는 27.2% 폭등했다. 부동산 데이터 회사 야디 시스템스(Yardi Systems)에 따르면 향후 DFW 지역의 아파트 임대료는 대략 11% 상승할 것으로 예측됐는데, 이는 텍사스 내 임대 아파트 시장 중 최고 수준의 상승세일 것으로 보인다.

야디는 북텍사스 지역의 상대적으로 낮은 아파트 공급 수준과 4% 미만의 아파트 공실율, DFW 지역으로 옮겨오는 이주민들로 인한 높은 아파트 임대 수요를 원인으로 꼽았다.

아파트먼트데이터 닷컴(ApartmentData.com)의 브루스 맥클레니(Bruce McClenny) 회장은 최근 분석에서 “내년(2023년) 텍사스의 아파트 임대료 상승이 주춤하는 것만으로도 이기는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 덴튼 임대료 전년보다 15% 상승 

북텍사스의 주택 임대료 상승폭이 다소 둔화됐지만 여전히 과거에 비해서는 높은 편인 것으로 나타나면서 주민들의 고통이 가중되고 있다는 분석이다.

특히 비교적 임대료가 저렴한 덴튼 지역도 과거에 비해 높은 주거비 상승이 나타나면서 원주민들이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부동산 리스팅(listing) 사이트 점퍼(Zumper)는 북텍사스에서 방 하나짜리 임대 주택을 가장 싼 임대료에 구할 수 있는 곳으로 덴튼을 꼽았다.

점퍼에 따르면 알링턴(Arlington)과 포트워스(Fort Worth) 등은 비교적 주택 임대료가 낮은 것으로 나타난 반면 플래이노(Plano), 리차드슨(Richardson), 프리스코(Frisco) 등의 주택 임대료는 가장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양극화된 도시들에 비하면 덴튼의 저렴한 주거비는 다소 독특한데, UNT의 브린트 라이언 비즈니스(G. Brint Ryan Business) 단과대학의 존 바엔(John Baen) 부동산학과 교수는 “몇 년 전부터 덴튼 시장 자체는 거품이 껴 있었다”고 진단했다.

그는 덴튼의 특징으로 대학 도시를 언급하며 “UNT가 덴튼에서 프라이머리 임플로이어(Primary Employer, 지역 경제가 소비할 수 있는 것보다 더 많은 재화와 서비스를 생산해 내는 것)로서 큰 역할을 하기 때문에 지역 시장은 튼튼하다”고 강조했다. 

바엔 교수는 “대도시권과 거리가 있는 UNT의 위치와 학생을 위한 저렴한 주거 정책에 집중하는 UNT의 문화 덕분에 가능했다”고 부연했다.

다만 바엔 교수는 “수요의 접근성 때문에 덴튼 시장의 거품이 영구히 지속되지 않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는 “프리스코 사람들이 높은 주거비 때문에 덴튼에서 통근하고 있으며 최근 주택 수요도 아주 많이 상승하고 있어 다소 저렴했던 지역의 주거비가 오래 동안 유지될 것으로 보지 않는다”고 말했다.

또 비교적 덴튼의 주택 임대료가 저렴하지만 그것이 부담 가능한 수준을 의미하진 않는다는 지적도 있다.

덴튼의 임대료는 일년 전보다 15% 상승했는데, 캐롤튼과 플래이노 그리고 그랜드 프레리 같은 도시들에 비해서는 상승폭이 적으나 원주민들은 갑작스러운 비용 증가에 고통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경제전망] 골디락스 시나리오 현실이 될까?

치솟는 인플레이션을 잠재우고자 연방준비제도(연준)는 지난 몇달간 급격한 금리인상을 단행했고 이는 경제 전반에 걸쳐 많은 타격을 주고 있다.다음 금리인상을 결정하는 연방준비제도의 올… 더보기

[텍사스 경제] SK시그넷, 美 최초 초급속 충전기 생산

SK시그넷, 美 최초 초급속 충전기 생산SK시그넷이 미국 최초로 350kW급 이상의 초급속 충전기 제품 생산·조립에 나선다.SK시그넷은 플래이노(Plano)시에 설립될 전기차 충전… 더보기

경기 침체기에 유용한 돈 관리법

올 한 해 경기 침체가 올 수도 있다는 이야기를 수없이 많이 들어보았을 것이다. 하지만 한편으로는 정말로 경기 침체가 올까 하는 의구심도 함께 가졌을 것이다.전미 경제연구소(Nat… 더보기

[씽아나의 씽씽정보] 화려한 색깔로 힌두교를 기념하는 인도인들/미국에서도 지켜지는 유대교 명절

화려한 색깔로 힌두교를 기념하는 인도인들해마다 3월이면 사람들이 모여서 여러가지 색깔의 가루를 서로에게 뿌리는 것을 본 적 있는가? 다 큰 어른들이 뭐 하는 짓인가 싶을 정도로 난… 더보기

탄탄한 실력과 아름다운 환경까지 갖춘 미 최고의 공립대학교

미국 내의 많은 상위권 공립 대학들은 TOP 순위에 오르지만 사립 대학들과 함께 오르는 경향이 많기 때문에 그 사립 대학들의 명성에 묻히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정보만 잘 파악한다… 더보기

[달라스 라이프] 우리집 마당, 인증샷 명소 만들기! 크리스마스 분위기 물씬 나는 야외 장식들

크리스마스 야외 장식은 집으로 들어서는 길에서부터 문 앞까지 손님의 시선을 사로잡을 수 있게 해준다. 아래 정보는 당신의 밝고 화사한 크리스마스 야외 장식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몇… 더보기

리더스 다이제스트가 선정한 2022 분야별 미국서 가장 신뢰받은 브랜드!

리더스 다이제스트(Reader’s Digest)는 미국에서 100년 이상 소비자들로부터 가장 인정받고 존경받는 브랜드, 다양한 회사들이 어떻게 소비자들의 신뢰를 얻게 됐는지를 조사… 더보기

[달라스 라이프] 반짝반짝 빛나는 12월 DFW 최고의 크리스마스 조명을 만날 수 있는 곳!

아름다운 조명이 장관을 이루는 시기가 돌아왔다. 화려한 조명과 더불어 아이스 스케이팅, 크리스마스 트리, 산타와의 만남 등 다양한 이벤트들도 마련되어 있다. DFW 지역 최고의 크… 더보기

[부동산 전망] 2023년 집값, 최대 20% 하락? vs 5% 상승?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뜨거웠던 주택 시장의 열기가 식으면서 주택 시장이 급변하는 가운데 향후 집값 변동에 대한 엇갈린 예측이 나오고 있다.엔리케 마르티네스-가르시아 달라스 연방준… 더보기

[텍사스 주택 시장] DFW 주택 가격 강세 유지

● ● DFW 주택 가격 강세 유지DFW 지역의 주택 가격이 텍사스(Texas)의 다른 메트로 지역들에 비해 강세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높은 모기지 이자율과 구매력 위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