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격유형과 의사소통 ‘MBTI’에 대한 이해

0

성격유형과 의사소통 ‘MBTI’에 대한 이해  

 

사람의 마음을 이해하기 위한 노력은 다양한 분야에서 오랜 시간 지속되고 있다.

이중 혈액형은 오래전부터 인기 있는 한 가지 방법이다. A형은 소심하고, B형은 나쁜 남자, AB형은 ‘싸이코’ 등등 각각을 규정짓는 단어와 표현들이 있다. 그 외에도 애니어그램이나 MBTI와 같은 성격유형 검사들이 잘 알려져 있다.

오늘은 ‘놀면 뭐하니’에 나왔던 MBTI의 뒤바뀐 검사 결과로 이야기를 시작하고자 한다. 만약 검사 결과가 쉽게 뒤바뀔 수 있다면 MBTI는 과연 믿을 만한 것인가?

먼저 답을 이야기하자면 검사 결과는 바뀔 수 있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MBTI는 상당히 믿을 만한 검사이다.

이번 놀면 뭐하니 MBTI 특집에서 이선빈과 조나단이 내향을 의미하는 I(Introversion)에서 외향을 말하는 E(Extroversion)로 검사 결과가 바뀌었다. 이것은 MBTI의 4가지 다른 선호 경향 중 첫 번째인 에너지 방향을 구분하는 2가지 척도이다. MBTI에서는 4가지 선호 경향을 분리하고 그것을 나타내는 척도는 8가지이며, 또 이를 통해서 만들어지는 성격유형은 16가지이다.

이 중 첫 번째 성향이 에너지를 밖으로 분출하느냐 아니면 안으로 분출하느냐에 따라 결정되는 외향 그리고 내향이다. 8가지 분류 성향 중 가장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지표인데 말 그대로 외향성의 사람은 정열적이고 활동적이며 자기 외부에 주의를 집중한다. 그래서 폭넓은 대인관계를 유지하고 사교적이며 말로 표현하는 것을 편안해하는 사람이다.

반대로 내향성의 사람은 깊이 있는 대인관계를 유지하고 조용하며 신중한 사람들이다. 글로 표현하는 것을 선호하며 조용하고 신중하고 에너지를 자기 내부에 집중하기에 서서히 알려지는 사람이기도 하다.  

그렇다면 어떻게 내향(I)이라 생각했던 자신이 외향(E)이 될 수 있는 걸까? 먼저 MBTI는 self-check list 검사이다. 그러니까 검사자 자신이 답을 고르는 것이고 이것이 결과로 나타나는 것이다. 다시 말해 스스로가 자신에 대해 얼마나 잘 알고 있느냐에 따라 결과의 정확성이 결정되는 것이다.

MBTI에 관심이 있고 여러 번 검사를 해본 이들은 검사 때마다 결과가 다른 것을 경험했을 수 있다. 또는 각각을 말하는 지표나 16가지 성격유형이 자신과 명확하게 맞지 않는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있을 수도 있다.

사실 이것은 MBTI 검사를 하기 전 오리엔테이션이 있었거나 혹은 자신을 잘 알고 있는 사람에게는 잘 일어나지 않는데, 왜냐하면 MBTI는 자신이 편안해하는 성향을 확인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이것은 마치 밥을 먹을 때 숟가락을 자연스럽게 오른손으로 드는지 아니면 왼손으로 드는지와 비슷한 것이다.

하지만 이런 이해가 부족하면 지금 내가 처한 상황과 그에 반응한 최근 습관을 체크할 확률이 높다. 예를 들어 나는 원래 외향적인 사람이지만 최근 신입사원으로 일하는 동안 너무 많은 꾸중과 스트레스를 받았다면 질문지에 있는 ‘혼자 있는 것을 좋아하고 사람들과 어울리는 것을 피한다’에 체크할 수 있는 것이다.

그러면 MBTI는 어떻게 활용될 수 있을까? MBTI는 사람을 이해하기 위한 하나의 유용한 도구다. 특별히 의사소통에 있어서 그렇다. 한 가지만 예를 든다면 외향의 사람은 내향인 사람과 대화할 때 조금 천천히 대답을 기다리며 대화해야 한다. 내향의 사람은 생각이 없는 것이 아니라 말하는 데 시간이 걸릴 뿐이다. 반대로 내향인 사람도 외향인 사람과 말을 할 때 조금 리액션을 해주면 좋다. 아마 그렇지 않다면 외향의 사람은 무시당하고 있다고 느낄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MBTI의 이해는 부부관계, 부모 자녀 관계, 직장생활, 그리고 교회 생활 안에서 일어나는 의사소통에 큰 도움을 줄 수 있는데 앞으로 이와 같은 팁을 나누고자 한다.

 

유인규 목사

 

Liberty University 일반 심리학 석사 

미드웨스턴 침례 신학교 상담학 박사 수료 

미국 전문 심리 상담가

빛내리교회 청년부 목사

 

freeworshiper@gmail.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교육 상담 칼럼
칼럼니스트 Justin Kim

엘리트 학원 원장


칼럼니스트 장미자

텍사스주 전문심리 상담사 (LP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