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텍사스 한인 사회 ‘쑥쑥’ 성장

0

2022년 아메리칸 커뮤니티 서베이, 텍사스 한인인구 증가. 

뉴욕, 일리노이, 뉴저지, 펜실베니아는 둔화세

 

텍사스 한인 인구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음을 나타내는 지표가 나왔다.  

텍사스 한인 사회는 미주 내 어떤 한인 사회보다 급속하게 성장하는 지역 목록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9월 연방 센서스국이 발표한 ‘2022년 아메리칸 커뮤니티 서베이’(American Community Survey, ACS)에 따르면 혼혈을 포함한 텍사스의 한인 인구는 13만 4천 313명이었다. 

혼혈을 제외한 텍사스의 한인 인구는 9만 3천678명으로 집계됐다. 집계에 포함되지 않는 경우를 고려하면 실제 텍사스 한인 인구는 이보다 많을 것으로 추산된다.

텍사스의 한인 인구가 13만명을 돌파하면서 캘리포니아와 뉴욕 주 다음으로 미국 내 3위를 기록했다. ACS는 10년마다 시행되는 센서스 총조사와는 별도로 연방 센서스국이 연례 표본조사를 바탕으로 추산치를 발표한다.

이와 별도로 지난 10년간 미국의 한인 인구(혼혈포함)가 약 17% 증가하면서 200만명에 육박한 것으로 조사됐다.

연방센서스국이 20일(수) 발표한 2020년 센서스(총인구조사)의 인종 및 민족별 인구 통계에서 미 전체 한인 인구는 혼혈을 제외하면 150만8,575명, 혼혈 포함은 198만9,519명으로 집계됐다. 혼혈 포함 한인 인구 현황을 주별로 보면 캘리포니아가 56만4,015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뉴욕과 텍사스, 뉴저지, 워싱턴주가 한인 인구가 많은 상위 5개주로 꼽혔다.

특히 2020년 센서스(총인구조사) 결과 텍사스의 한인 인구는 10년 전보다 무려 37.1%나 중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한인 인구 상위 10개 주(캘리포니아, 뉴욕, 텍사스, 뉴저지, 워싱턴, 버지니아, 조지아, 일리노이, 메릴랜드, 펜실베니아) 가운데 뉴욕과 일리노이, 펜실베니아는 한인 인구 성장 둔화세가 나타났다. 

이들 3개 주는 혼혈 제외 한인 인구가 10년 전보다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텍사스 한인 인구, 캘리포니아, 뉴욕주에 이어 3위, 

뉴저지, 워싱턴 주가 4위와 5위

텍사스의 한인 인구는 1년 만에 큰 폭으로 늘어나 2021년 조사 때보다 이번 조사에서 16.7%나 늘었다.

텍사스의 한인 인구는 2위인 뉴욕주와 비교할 때 약 2만명(19,898명) 적었고, 4위인 뉴지지주보다는 약 2만 5천명(25,815명)이 더 많았다.

한인 인구가 많은 상위 5개주는 캘리포니아, 뉴욕, 텍사스 뉴저지, 워싱턴주 순이었다.

또한 20일 공개된 2020년 인구 총조사에 따르면 텍사스 한인 인구는 10년 전보다 37.1%나 증가했다.

텍사스 여성 한인 인구는 51.2%였고, 남성 한인 인구는 48.8%였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텍사스 한인 인구는 노동 참여율이 높은 젊은층의 비율이 높았다.

18세~54세 연령대의 한인 비율은 58.1%였고 55세~75세 이상 연령대의 한인 비율은 24.4%였다.

다만 ACS의 이번 조사에서 전미 한인 인구의 고령화 현상은 가속화하고 있었다. 65세 이상 한인은 27만6954명으로, 총인구의 13.5%를 차지했다. 

 

텍사스 한인 가구 중위 소득 높다

텍사스 한인 중위 가구 소득(median household income)은 8만 3,871달러로 나타났다. 또한 텍사스 한인 중위 가족 소득(median family income)은 10만 3,502달러로 나타났다.

텍사스 한인 1인당 소득은 4만6,630달러였는데, 한인 정규직 근로자의 중위 소득(median earning(dollars) for full time, year round workers)은 남성이 7만 7,089달러, 여성이 4만 8,105달러로 조사됐다.

이 같은 한인 소득은 텍사스 평균보다도 높았다. 2022년 텍사스 중위 가구 소득은 7만 4,640달러였다.

또 텍사스 한인들의 주택 소유 유무는 별다른 차이가 없었다. 자가를 소유하고 있는 한인은 응답자의 55.5%였으며, 렌트를 하고 있는 한인도 44.5%로 나타났다.

자가 소유 한인의 경우 주택 중간 가치는 42만 6,400달러였고, 렌트의 경우 중간 임대료는 1,581달러였다.

텍사스 한인들이 종사하는 산업부문은 제조업과 소매업이 많았으나 과거보다는 다변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인 응답자의 11.2%가 제조업에, 14.1%는 소매업에서 일하고 있다고 밝혔고, 교육 서비스와 헬스 케어 서비스, 소셜 어시스턴트 부문이 21.1%, 예술, 오락 및 레크리에이션, 숙박 및 음식 서비스(Art, Entertainment and Recreation and Accommodation and Food service) 부문이 10.3%로 나타났다.

 

이주 한인들, 보수적 교육환경, 저렴한 주거비에 만족

북텍사스로 이주한 한인 동포들은 이주 원인 중에 한가지로 ‘자녀 교육’을 꼽았다.

알렌에 거주하고 있는 한인동포 A씨(4인 가족)도 마찬가지다.

2021년 9월에 북텍사스에 온 A씨는 이주 전 뉴저지에서 거주했으며, 이주의 가장 큰 이유를 “자녀 교육과 안전” 때문이라고 밝혔다. 사춘기를 맞은 딸과 늦둥이 아들을 둔 A씨는 “뉴저지는 최근 동성애, 화장실법 등 너무 극단적인 자유주의가 교육 시스템을 잡아먹고 있다”라며 “여기에 더해 높은 범죄율에 따른 불안도 이주의 요인이 됐다”라고 말했다.

미국 생활 20년이 넘었다는 A씨는 “뉴욕과 뉴저지에서 계속 거주해왔다. 첫째 아이까지는 괜찮았지만 늦둥이 아이를 본 후에는 아이들을 좀더 안전한 곳에서 키우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또한 A씨는 “프리스코로 먼저 이주한 남편의 회사 동료가 너무 살기가 좋은 곳이라고 말해 이주를 결정하게 됐다”며 “뉴저지 공립학교 시스템보다 이곳의 학교 시스템 질이 너무 좋아서 만족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다만 A씨는 “북텍사스 한인 사회가 점점 성장하고 있다고는 하는데, 뉴저지보다는 규모가 작은 것 같다”라며 “한인 커뮤니티까지 이동 거리가 먼 것이 조금은 단점”이라고 덧붙였다.

텍사스 생활 1년을 맞은 한인동포 B씨는 포트워스에 거주하고 있다.

5인 가족의 B씨는 배우자의 공부 문제로 어린 자녀들과 한국에서 온 경우다. B씨는 텍사스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 “배우자의 공부 문제로 선택지가 많지는 않았지만 텍사스가 교육이 안전하고, 경제가 타주에 비해 튼튼하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라고 밝혔다. 그는 “월생활비는 한국과 비교해 비슷하게 드는 것 같다”라며 “주거비와 연료비가 한국보다 많이 저렴하지만 그외에 드는 아이들 교육비나 생활비는 거의 비슷하다”고 전했다. 

LA에서 캐롤튼으로 이주한 한인 동포 C씨는 텍사스 생활의 장점을 저렴한 주거비를 꼽았다. 그는 “수입에서 주거비로 드는 비용이 LA보다 훨씬 저렴하다. 월생활비도 마찬가지”라고 전했다. 또한 C씨는 “한인 커뮤니티가 LA보다 작아 선택의 폭이 적다라는 느낌은 있다”며 “하지만 있을 것은 다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인터뷰에 응한 한인 동포들은 텍사스 이주 장점으로는 저렴한 주거비와 보수적인 교육환경을 꼽았다. 다만 차가 없이는 다닐 수 없는 대중 교통의 부재, 한인 커뮤니티 내에서 원하는 서비스(의료, AS등) 선택의 폭이 좁다는 점은 아쉬운 점으로 꼽았다.

 

DFW, 미국에서 가장 큰 대도시로 성장한다!

북텍사스의 주민이 3천 4백만 명으로 늘어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조지아 주를 기반으로 하고 있는 이사보관업체 무브부다(moveBuddha)는 최근 연구를 통해 DFW지역이 2100년까지 뉴욕시를 넘어 미국내 가장 큰 대도시가 될 수 있다는 전망을 내놨다.

무브부다의 조 로비슨(Joe Robison) 관계자는 지역매체 abc8과의 인터뷰를 통해 “2010~2020년까지의 지역 인구 성장률을 2100년까지 적용할 때 DFW대도시권에는 3천 4백만 명에 가까운 인구가 거주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로비슨은 “이것은 하나의 추정치”라고 덧붙였다.

무브부다는 연간 50만 건의 검색에서 막대한 양의 데이터를 추출한 다음 미국 인구 조사국 데이터로 백테스트하여 해당 수치를 도출했다.

연방 인구 조사국의 최신 데이터에 따르면 달라스-포트워스-알링턴은 인구가 700만 명에 조금 못 미치고 10년간 인구 성장률은 약 20%로 미국에서 네 번째로 큰 대도시이다. 로비슨은 “전현직 텍사스 주지사들이 캘리포니아 및 타 주의 회사들이 정부의 인세티브와 지원을 받아 본사를 텍사스로 이전하도록 초청한 것을 볼 때 텍사스는 매우 친성상적”이라고 분석했다.

무브부다의 데이터에 따르면 2022년 텍사스의 최고 유입 도시는 셀라이나(Celina), 프로스퍼(Prosper) 및 웨더포드(Weatherford)가 상위 5위를 차지했다.

이들 도시들은 모두 두 배 이상의 인구 유입이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무브부다는 4위인 리틀 엘름(Little Elm)과 9위를 차지한 벌레슨(Burleson)을 포함해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저렴한 교외 지역에 대한 조사를 발표하기도 했다.

한편 로비슨은 “우리는 몇 달 후에 이사를 계획하는 사람들이 사이트를 이용하기 때문에 앞으로 일어날 일에 대해 더 많은 실시간 정보와 예측을 얻을 수 있다”고 말한다.

다만 이번 연구에는 인구 증가 측면에서 미래가 어떤 모습일지는 아무도 확신하지 못했다.

이는 텍사스의 비즈니스 환경을 바꾸거나 이주를 변화시킬 수 있는 정책 결정과 사회 기반 시설의 한계 때문이다. 무브부다의 보고서에 따르면 높은 모기지 이자율로 인해 이주 수치가 둔화되고 있지만 목적지는 선벨트 지역 선호라는 여전히 유사한 패턴을 따르고 있다.

 

리빙트렌드 편집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부동산 전망] 부동산시장 새해엔 해뜨나…?

주택 시장은 청명연방준비제도가 금리 인상 중단을 시사하면서 주택 부동산업계가 올해 낙관론에 희망을 걸고 있다.새해 들어 작년보다 모기지 금리가 조금 낮아지면서 이미 모기지(주택담보… 더보기

[텍사스 주택 부동산 시장] 2024년 DFW 주거 부동산 전망은?

낮은 모기지 금리는 2024년도 주택 부문 희망 목록 1위를 차지했다. 지난 20년 만에 가장 큰 금리 인상으로 인해 지난해 전국적으로 주택 판매가 위축됐고, 수년간 엄청난 상승세… 더보기

[텍사스 상업용 부동산 시장] 2024년 DFW상업용 부동산 전망은?

지난해 타격을 받은 상업용 부동산 투자자와 개발자들은 올해 금리 인하를 기대하고 있다.2023년은 대불황(Great Recession) 이후 상업용 부동산 업계에 최악의 해였다.부… 더보기

[Issue] “위법이면 어때?” ‘말리는 사람도 없는데…’

위법 행위가 명백하고 법원의 유죄 판결과 정부 관련기관의 제제가 가해졌으며 동포사회에 알려졌는데도, 이를 무시하며 지키지 않는 행태가 한인 이민자 사회에서 종종 발생한다. 이는 동… 더보기

[Interior] 우리 집 가치를 높이는 인테리어 재테크

전통적으로 봄에 주택 부동산 시즌이 시작된다. 집을 부동산 시장에 내놓는 것을 고려 중이라면 많은 홈 오너들은 그 전에 집 공간의 개선을 통해 잠재적 주택 매입자들의 구미를 당기게… 더보기

[경제전망} 미국 경제, 연착륙 확실하다 !?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불확실한 경제 상황이 지속되는 가운데 최근 몇년간 경제 전문가들의 예측은 각기 다르게 나왔다.경기침체에 대한 예측이 우세를 이루다가 낙관론이 고개를 들기고 … 더보기

[Issue] 더 나눔’으로 따뜻한 DFW 한인사회

DK파운데이션, 한인 사회 불우이웃 위한 연말 성금 모금 실시2배 이상 늘어난 기부금으로 2024년 풍성한 나눔 기대이례적인 추위가 북텍사스에 찾아와 그 어느 겨울보다 더 추운 올… 더보기

[교육] 2024~25 FAFSA 이렇게 변했다

​새롭게 바뀐 우리 아이 대학 학자금 지원예년보다 많이 늦어진 연방 학자금 지원 무료 신청인 FAFSA(Free Application for Federal Student Aid)의… 더보기

[리빙 라이프] 환절기에도 끄떡없는 자가면역력 높이는 건강관리법

푹 잘 자기하루 시간의 1/3을 잠에 소비해야 한다는 사실 자체가 수면이 우리 건강에 핵심 역할을 한다는 방증이다. 수면 부족은 면역 체계에 영향을 미쳐 감염 감수성(suscept… 더보기

[씽아나의 씽씽정보] 12가지 띠 동물에 관한 설화 / 별자리와 점성술 이야기

12가지 띠 동물에 관한 설화동양에서 나이를 세는 방법은 참 다양하지만, 새로운 사람을 만났을 때 띠를 묻는 경우는 아직까지도 아주 흔하다. 그런데 이 띠는 무엇을 뜻할까? 12가… 더보기